2022.01.14 (금)

  • 구름조금동두천 -12.0℃
  • 맑음강릉 -6.3℃
  • 맑음서울 -9.7℃
  • 맑음대전 -9.0℃
  • 맑음대구 -6.4℃
  • 맑음울산 -6.8℃
  • 맑음광주 -4.3℃
  • 맑음부산 -4.5℃
  • 구름많음고창 -5.6℃
  • 흐림제주 3.6℃
  • 맑음강화 -9.3℃
  • 맑음보은 -11.8℃
  • 맑음금산 -10.8℃
  • 맑음강진군 -2.5℃
  • 맑음경주시 -6.6℃
  • 맑음거제 -3.2℃
기상청 제공

피플

우리가 만드는 28청춘 대한민국

「대학생 구강건강 응원단 2기」 온라인 해단식 개최, 전년 대비 응원단 제작콘텐츠 수 및 온라인 홍보 활동 수 3배 증가

URL복사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와 한국건강증진개발원(원장 조인성)은 「대학생 구강건강 응원단(서포터즈) 2기 ‘28청춘*’」의 온라인 해단식을 12월 11일(금) 서울 대한상공회의소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 28청춘 : ‘영구치 28개를 건강하게 관리하면 누구라도 청춘이다’라는 메시지가 담긴 구강건강 응원단(서포터즈) 별칭

이번 행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엄중한 상황, 사회적 거리 두기 2.5단계 격상을 고려해 온라인 이원 생중계로 추진되어, 대학생 구강 응원단은 화상회의 프로그램을 통해 영상으로 참여하도록 하였다.

‘대학생 구강건강 응원단(서포터즈)’은 구강건강에 대한 국민의 평소 관심을 높이기 위한 활동으로, 「구강보건사업 1차 기본계획(’17~’21)」에 근거해 추진됐다.

올해는 10개 팀 52명의 대학생들이 3개월 동안 「생활 속 구강 관리 수칙」을 알리기 위해 구강건강관련 상식에 대한 정보와 구강건강관리법의 내용을 담은 카드뉴스, 웹툰, 브이로그 영상 등의 콘텐츠를 제작하여 젊은 대학생들의 톡톡 튀는 생각과 창의적인 활동이 돋보이는 한 해였다.

해단식은 응원단(서포터즈) 활동을 공식적으로 종료하는 수료식, 우수 활동팀에 대한 시상, 팀별 활동결과 동영상 시청 순으로 진행된다.

최우수상은 가천대학교 청춘알림e팀, 우수상은 단국대학교 슬기로운 덴탈케어팀, 동덕여자대학교 슬기로운 구강생활팀, 장려상은 영남이공대학교 영롱이팀, 상지대학교 Tooth Studio팀이 수상한다.

최우수 1팀에는 보건복지부장관상과 장학금 200만 원, 우수 2팀에는 보건복지부장관상과 장학금 150만 원, 장려 2팀에는 한국건강증진개발원장상과 장학금 100만 원이 주어진다.

10개 팀의 응원단(서포터즈) 학생들은 구강과 관련된 위생 환경에 대한 생활수칙, 구취 제거에 도움이 되는 구강 관리 방법 등 「생활 속 구강 관리 수칙」에 대한 내용뿐만 아니라 구강 건강과 관련된 다양한 주제를 담은 600여 건의 콘텐츠를 제작하고, 이를 온라인 홍보 활동을 통해 다방면으로 확산했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유행이 장기화됨에 따라 응원단(서포터즈) 활동이 온라인 홍보 활동에 집중되면서, 제작 콘텐츠 수 및 온라인 홍보 활동 수가 전년 대비 약 3배 증가했다.
* ’20년 콘텐츠 수 614건, 홍보 글 2,351개, ’19년 콘텐츠 수 193건, 홍보 글 819개
구강건강 응원단(서포터즈) 학생들이 제작한 콘텐츠는 ‘대학생 구강건강 서포터즈’ 온라인 계정*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구강건강 응원단(서포터즈) 학생들은 “국민들에게 구강건강과 관련된 정보를 재미있고 효과적으로 전달하는 과정에서 스스로도 구강건강 관리의 중요성을 체감할 수 있었던 값진 경험이었다.”라고 활동소감을 전했다.

보건복지부 조승아 구강정책과장은 “이번 응원단(서포터즈) 활동으로 기본 구강 관리 수칙을 지키는 문화가 확산됐기를 기대한다. 응원단(서포터즈) 활동은 종료됐지만, 앞으로도 구강건강에 대한 애정 어린 관심을 부탁한다.”라고 전했다.

한국건강증진개발원 조인성 원장은 “코로나19 상황이 장기화됨에 따라 대면 모임이 어려운 상황에서도 열심히 활동해준 응원단(서포터즈) 학생들에게 박수를 보낸다. 앞으로도 응원단(서포터즈) 활동을 계속해서 추진하고, 구강건강의 중요성을 더 널리 알릴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생활 속 구강 관리 수칙포스터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국산 백신 개발·치료제 자주권으로 ‘K-글로벌 백신 허브’ 도약
[한국방송/김명성기자] 정부가 코로나19 위기 등을 계기로 급성장한 바이오헬스 산업에 대해 올해도 차세대 먹거리 및 미래 성장동력으로 집중 육성해 나갈 방침이다. 이를 위해 국산 1호 코로나19 백신 상용화와 경구용 등 다양한 치료제 개발을 지원하고, 나아가 백신 및 원부자재 산업을 제2의 반도체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2024년까지 6조 3000억원 규모의 민간설비투자를 지원한다. 또한 바이오헬스 진흥기본법 제정과 바이오헬스 인재혁신방안 마련, 바이오 규제혁신 로드맵 수립 등을 추진하고 바이오 핵심유망분야 육성을 위해 범부처 신약·혁신의료기기·첨단재생의료 등 3개 사업에 3539억원 예산을 집중 투입한다. 이와 함께 디지털 헬스케어 관점에서 마이 헬스웨이 실증을 추진하고, 의료기관 진료정보 디지털 전환 확대와 100만명 규모 국가통합 바이오 빅데이터구축도 착실히 준비할 계획이다. 보건복지부는 13일 홍남기 부총리 주재로 열린 혁신성장 BIG3 추진회의에서 이 같은 내용을 포함한 ‘바이오헬스 산업 집중육성을 위한 2022년 중점추진과제’를 발표했다. ◆ ‘K-글로벌 백신 허브’ 도약 복지부는 올해 상반기 ‘국산 1호 백신 상용화’ 목표로 임상 3상이 신속하게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