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05 (화)

  • 맑음동두천 -9.4℃
  • 맑음강릉 -3.5℃
  • 맑음서울 -7.6℃
  • 맑음대전 -5.9℃
  • 맑음대구 -3.5℃
  • 구름많음울산 -1.8℃
  • 구름많음광주 -2.8℃
  • 구름많음부산 0.0℃
  • 흐림고창 -4.0℃
  • 흐림제주 2.7℃
  • 맑음강화 -9.3℃
  • 맑음보은 -8.0℃
  • 맑음금산 -6.2℃
  • 구름많음강진군 -1.7℃
  • 구름조금경주시 -2.5℃
  • 구름많음거제 0.6℃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문재인 대통령, 왕이 중국 국무위원 접견 결과 관련 서면브리핑

URL복사
[한국방송/김명성기자] 문 대통령은 왕이 국무위원의 방한을 환영하면서, 코로나 상황에서도 양국이 긴밀한 협력과 소통을 유지해 오고 있는 것을 평가했습니다. 또한 한중 간 방역 협력의 성과를 바탕으로, 앞으로도 양국 관계 발전을 견인해 왔던 경제, 문화, 인적 교류 등 제반 분야에서 교류가 활성화되고 양 국민들의 상호 왕래에 불편함이 없도록 양국의 관련 당국들이 더욱 긴밀히 협력해 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왕 국무위원은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문 대통령님과의 우정과 상호신뢰를 중요시하면서 특별히 구두 메시지를 전달해 달라고 하셨다”면서 내용을 전달했습니다.

시 주석은 구두 메시지를 통해 “올해 들어 문 대통령님과 여러 차례 통화를 하고 서신을 주고받으며 깊이 소통하고 중요한 합의를 이뤘다”며 “특히 코로나19 방역협력과 양국 교류협력에서 세계를 선도했다”고 평가했습니다. 그러면서 “국빈방문 초청에 감사하고, 여건이 허락될 때 방한하고자 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문 대통령은 “코로나 상황이 안정되는 대로 한국에서 만나 뵙길 기대한다”고 화답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우리 정부가 제안한 ‘동북아 방역·보건 협력체’의 조속한 출범을 위한 중국 측의 협력을 기대한다고 했고, 왕 국무위원은 대통령께서 제기하신 구상을 지지하며, 적극 협력하고자 한다고 했습니다. 

또한, 문 대통령은 “일본을 방문하고 오셨지만, 코로나 위기와 유동적인 지역-국제 정세 속에서 한중일 3국 간의 협력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면서 “우리 정부는 제9차 한중일 정상회의 의장국으로서 정상회의의 조속한 개최를 위해 함께 노력해 나가기를 희망한다”고 했습니다.

왕 국무위원은 “한국이 의장국인 정상회의 개최를 지지한다”면서 “중국의 2022년 베이징 동계 올림픽 개최를 지지해 주셔서 감사하다”고 답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지난 14일 동아시아정상회의(EAS)에서 도쿄, 베이징으로 이어지는 동북아 릴레이 올림픽을 ‘방역-안전 올림픽’으로 치르기 위해 긴밀히 협력할 것을 제안한 바 있습니다. 

문 대통령은 “한국은 도쿄, 베이징 올림픽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적극 협력할 것”이라고 재차 약속하고, “동북아 평화와 안정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생각한다”고 했습니다.

역내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RCEP) 등에 대한 대화도 있었습니다.

문 대통령은 “최근 참여국들 간의 적극적 노력을 통해 11월 15일 RCEP 공식 서명이 이뤄졌다”면서 “RCEP은 지역을 넘어 전 세계 다자주의 회복과 자유무역질서의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마지막으로 문 대통령은 한반도 상황을 안정적으로 관리하면서 비핵화와 평화체제 구축을 향한 진전을 이룰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해 나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하고, 중국 측의 계속적인 협력을 당부했습니다. 

이에 왕 국무위원은 남북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하면서, 남북관계 발전을 비롯,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에 대한 중국 측의 지지를 재확인하고, 앞으로도 함께 협력해 나가겠다고 했습니다.
 
2020년 11월 26일
청와대 대변인 강민석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