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5 (수)

  • 흐림동두천 -3.5℃
  • 구름많음강릉 4.0℃
  • 구름많음서울 0.6℃
  • 구름조금대전 0.7℃
  • 구름많음대구 2.2℃
  • 구름많음울산 6.5℃
  • 흐림광주 4.6℃
  • 구름많음부산 8.6℃
  • 흐림고창 3.3℃
  • 구름많음제주 10.7℃
  • 구름많음강화 -1.6℃
  • 구름많음보은 -2.4℃
  • 구름많음금산 -1.7℃
  • 구름조금강진군 6.2℃
  • 구름조금경주시 2.3℃
  • 구름많음거제 6.2℃
기상청 제공

환경

옹진군 대이작도 해양보호구역 환경캠페인 실시

URL복사

  

[인천/이광일기자] 인천시 옹진군과 인천어촌특화지원센터는 지난 14일부터 15일까지 이틀간 자월면 대이작도 주변 목장불과 돌성머리, 작은풀안 해변에서 해양쓰레기를 수거하는 해양보호구역 환경캠페인을 실시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환경캠페인에는 옹진군·인천어촌특화지원센터, 온바다협동조합, 자원봉사자, 함께어촌봉사단, 해양보호구역 명예관리원 및 대이작도 주민 등 약 40여명 참여했다.

 

참여자들은 해양보호구역으로 관리중인 대이작도의 주요 해안가와 항·포구에 버려진 해안쓰레기(폐스티로폼, 폐어구)와 생활쓰레기 등을 수거하여 해양보호구역 내의 생태계 보전·관리 및 해양환경오염의 경각심을 지역주민 등에게 홍보했다.

 

옹진군과 인천어촌특화지원센터 관계자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해양보호구역 주민들이 해양생태계 생물에 관한 보전의식을 함양할 수 있었고, 다양한 연령대에게 해양보호구역을 홍보하여 옹진군 해양보호구역의 발전방향을 모색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종합뉴스

더보기
전북 새만금 그린뉴딜 중심지로…개발사업 박차
[한국방송/김한규기자] 정부가 새만금을 2050년까지 그린뉴딜과 신산업 중심지로 변모시킨다는 목표를 세우고 개발 사업에 박차를 가한다. 정부는 24일 전북 군산 새만금컨벤션센터에서 정세균 국무총리 주재로 제24차 새만금위원회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을 포함한 2단계 새만금 기본계획 수립 방향 등을 논의했다. 24일 전북 군산 새만금컨벤션센터에서 정세균 국무총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24차 새만금위원회가 열렸다.새만금개발청은 올해 새만금사업 1단계가 완료됨에 따라 그간의 사업성과를 평가하고 새만금사업 공공주도 매립 전환 및 새만금개발공사 설립 등 사회·경제적 여건 변화를 반영해 2단계 사업의 구체적인 방향을 제시했다. 이에 따라 새만금의 역할을 ‘그린뉴딜과 신산업 중심지’로 재정립하고 개발 목표를 청정에너지 허브, 그린산업 거점, 경제특구, 생태관광중심지 및 명품 수변도시 등 핵심사업 중심으로 변경할 계획이다. 또 기본계획을 최소한의 개발방향만 제시한 청사진에서 2050년 사업완료를 목표로 ‘단계적 용지개발 로드맵을 제시하는 실행계획’으로 전환하고 그린수소 복합단지, 항만경제특구, 신기술 실증단지 및 복합관광단지 등 향후 10년간의 사업모델을 구체적으로 제시하기로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