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8 (화)

  • 흐림동두천 24.8℃
  • 흐림강릉 32.3℃
  • 서울 26.3℃
  • 흐림대전 28.9℃
  • 구름많음대구 28.6℃
  • 구름많음울산 26.6℃
  • 구름많음광주 26.8℃
  • 흐림부산 23.4℃
  • 흐림고창 27.8℃
  • 흐림제주 29.9℃
  • 흐림강화 26.0℃
  • 흐림보은 27.6℃
  • 흐림금산 27.5℃
  • 흐림강진군 26.4℃
  • 구름많음경주시 26.2℃
  • 흐림거제 24.5℃
기상청 제공

정치

지역 인재 타 지역 유출 심각, 서울 취업이 더 많은 지역 5곳에 달해

- 울산‧대구‧인천‧충북‧강원의 국립대 졸업생, 동일 지역보다 서울 취업이 더 많아
- 국립대 졸업자들의 동일 지역 취업률, 서울은 50% 이상, 대구‧울산은 20% 미만
- 2018년 동일 지역 취업률 높은 곳은 서울, 제주, 경남, 경기, 전북, 전남, 광주 순

[한국방송/최동민기자] 최기상 의원이 교육부로부터 제출받은 ‘전국 국립대 졸업자의 근무지 현황 따르면, 울산, 대구, 인천, 충북, 강원의 경우 최근 2(2017, 2018)* 연속 동일 지역에서 취업하기 보다 서울에서 취업하는 경우가  많았던 것으로 나타났다[1][2].

 * ‘2019 전국 국립대 졸업자의 근무지 현황 현재 조사중에 있음.

 

2018 자료에 따르면, 국립대 졸업자들의 동일 지역 취업률이 가장 높았던 곳은 서울(55.8%) 나타났다. 반면, 동일 지역 취업률이 가장 낮았던 곳은 울산(14.5%)이었다. 울산의 경우 울산에서 취업한 취업자는 전체의 14.5% 반면, 서울에서 취업한 취업자는 36.3% 울산보다 20% 이상 많았다. 울산 다음으로 동일 지역 취업률이 낮았던 곳은 대구(18.5%), 인천(21.5%), 충북(24.2%), 강원(26.1%)  순이었다. 이들 지역의 경우 동일 지역 취업률이 낮을 뿐만 아니라, 동일 지역 취업자보다 서울로 취업한 취업자가  많다는 특징을 보여주었다. 한편, 제주(55.4%), 경남(48.3%), 경기(45.9%), 전북(35.5%), 전남(33.6%), 광주(31.8%) 등은 동일 지역 취업률이 비교적 높은 편이었을 뿐만 아니라, 동일 지역 취업자가 서울로 취업하는 취업자보다  많았다[1].

 

이러한 경향은 2017 자료에서도 비슷하게 나타났다. 울산(12%), 대구(19.4%), 인천(22.6%), 강원(23.8%), 충북(26.4%) 경우 동일 지역 취업률이 낮았을 뿐만 아니라, 동일 지역 취업자보다 서울로 취업한 취업자가  많았다. 반면, 제주(59.5%), 서울(58.9%), 경남(47.4%), 경기(44.1%), 전북(37.2%), 광주(33.4%), 부산(31%), 전남(30.4%) 등은 동일 지역 취업률이 비교적 높은 편이었을 뿐만 아니라, 동일 지역 취업자가 서울로 취업하는 취업자보다  많았다[2].

 

최기상 의원은 “지방 국립대의 설립 취지와는 달리, 지방 국립대를 졸업한 ‘지역 인재들이 졸업한 곳을 떠나 다른 지역으로 취업하고 있는 것은 해당 지역에 좋은 일자리가 부족하기 때문일 이라며, “이러한 현상을 내버려두면 ‘지역균형발전 더욱  요원해 진다 지적했다. 또한 최기상 의원은 “지방 국립대를 졸업한 인재들이 졸업한 지역에서 일자리를 갖고  지역에서 정착할  있도록 하는 것이 무척 중요하다면서, “이를 위해서 정부와 지방자치단체는 지방에 좋은 일자리를 만들기 위한 노력을 게을리해서는  된다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세계 최고의 디지털플랫폼 정부 구현…혁신 생태계 조성한다
[한국방송/김한규기자] 정부가 세계 최고의 디지털플랫폼 정부 구현을 위해 대국민 선제적·맞춤형 서비스 제공, 인공지능·데이터 기반의 과학적 행정 구현, 국민·기업·정부 협력을 통한 혁신 생태계 조성 등을 추진한다. 행정안전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8일 국무회의 의결을 통해 오는 7월 1일부터 대통령 소속으로 ‘디지털플랫폼정부위원회’를 설치한다고 밝혔다. 디지털플랫폼정부는 윤석열 대통령의 핵심 공약으로, 모든 데이터를 연결하는 디지털 플랫폼 위에서 국민·기업·정부가 함께 사회문제를 해결하고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 정부를 의미한다. 5대 중점추진과제. 이번에 신설하는 디지털플랫폼정부위원회는 110대 국정과제 중 11번 과제인 ‘모든 데이터가 연결되는 세계 최고의 디지털플랫폼정부 구현’을 추진한다. 위원회는 30명 이내의 위원으로, 민간전문가를 위원으로 위촉한다. 여기에 행정안전부 장관, 기획재정부 장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개인정보보호위원회 위원장을 포함한다. 또한 분야별 분과 및 자문단을 구성해 디지털플랫폼정부 구현 과정에서 전문성을 확보해나갈 예정이다. 특히 위원회는 디지털플랫폼정부의 성공적 구현을 위해 ‘편안한 국민, 혁신하는 기업, 과학적인 정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