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2 (화)

  • 맑음동두천 11.3℃
  • 구름많음강릉 14.1℃
  • 맑음서울 15.5℃
  • 흐림대전 15.1℃
  • 흐림대구 14.6℃
  • 흐림울산 17.1℃
  • 흐림광주 16.4℃
  • 흐림부산 18.0℃
  • 흐림고창 14.7℃
  • 흐림제주 21.3℃
  • 맑음강화 12.8℃
  • 흐림보은 11.4℃
  • 흐림금산 11.8℃
  • 흐림강진군 16.1℃
  • 흐림경주시 13.8℃
  • 구름많음거제 18.3℃
기상청 제공

건강

인천 강화군, 코로나19 극복 집에서 즐기는 '집콕 운동' 홍보

URL복사

 

[강화/이광일기자] 강화군(군수 유천호)은 코로나19로 야외활동이 어려워진 군민들의 건강을 지키기 위해 면역력 향상에 도움이 되고 혼자서도 할 수 있는 '집콕 운동' 홍보에 나섰다.

 

특히, 노년이 되면 자연스럽게 신체 능력이 떨어지고 근력이 감소해 운동 능력이 현저히 저하될 수밖에 없다.

 

노화 증상 자체를 없앨 순 없지만, 운동으로 늦추거나 증상을 완화할 수 있고, 면역력 향상에 도움이 된다.

 

기본 동작으로는 ▲허리를 곧게 세우는 동작으로 척추를 강화해 허리 디스크를 예방해주는 '기둥 세우기' ▲종아리 근육이 강화되며 혈액순환에도 도움을 주는 '까치발 들기' ▲의자 혹은 땅에 앉아 다리 들기, 복근과 허벅지 근육을 강화해주는 '반올림 다리 들기' ▲다리를 쭉 펴고 발끝을 밀고 당기는 동작으로, 무릎 질환 예방 효과가 있는 '가지 뻗기' 등이 있다.

 

아울러, 국민체육진흥에서 제작한 집콕운동법을 강화군 카카오 채널을 통해 영상도 제공할 계획이다.

 

영상은 국민체육진흥공단 홈페이지(www.kspo.or.kr)와 유튜브(www.youtube.com, 국민체육진흥공단 검색)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군 보건소 관계자는 "집에서 간단한 스트레칭 등 동작만으로도 혈액순환에 도움이 된다"며 "코로나19는 장기화하고 있는 만큼, 집에서 즐기는 운동으로 면역력을 높여야 한다"고 말했다.

 

출처 : 인천강화군청 


배너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돌봄 공백·학대 발생 여부 집중점검…취약아동 적극 보호
[한국방송/최동민기자] 최근 초등생 형제가 보호자 부재 중 가정에서 화재 사고를 당한 안타까운 사건이 발생했다. 이에 보건복지부는 코로나 상황에서 위기 아동의 돌봄 공백을 최소화하고 방임 등 학대 발생 시 아동 보호가 이뤄질 수 있도록 사례관리 강화 등의 조치를 취하고, 사고 분석을 통한 제도 개선 등을 추진한다. 초등생 형제가 라면을 끓여 먹다 화재가 발생한 인천시 미추홀구 한 빌라에서 17일 오전 물청소 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사진=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이번 조치는 취약계층 아동지원, 돌봄서비스 사각지대 점검, 학대 대응의 세 분야에서 이뤄진다. 먼저 취약계층 사례관리(드림스타트) 아동 약 7만 명 전체를 대상으로 22일부터 10월 21일까지 한 달간 돌봄 공백 및 방임 등 학대 발생 여부 등을 집중 점검(모니터링)한다. 또한 사례관리 대상 가구 방문을 확대해 급식지원 점검 및 긴급지원 등 필요한 서비스를 연계·제공하고, 아동 및 가족에게 화재 예방을 위한 재난대비 안전 교육도 실시한다. 아울러 취약계층 아동들이 코로나19 상황에서 돌봄에서 소외되는 일이 없도록 취약계층 가정 방문시 긴급돌봄 서비스 필요성을 면밀히 조사하고,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