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6 (월)

  • 흐림동두천 27.6℃
  • 흐림강릉 25.8℃
  • 구름많음서울 28.9℃
  • 흐림대전 28.1℃
  • 흐림대구 27.0℃
  • 흐림울산 24.3℃
  • 흐림광주 25.0℃
  • 부산 22.9℃
  • 흐림고창 24.6℃
  • 흐림제주 24.8℃
  • 구름많음강화 26.4℃
  • 흐림보은 27.9℃
  • 흐림금산 22.9℃
  • 흐림강진군 24.0℃
  • 흐림경주시 25.9℃
  • 흐림거제 22.8℃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공무상 재해 치료 ‘공무원 전문재활기관’ 확대한다

‘특수요양급여비용 산정기준’ 개정안…치료비 걱정 없이 이용 가능하게

[한국방송/허정태기자] 앞으로 화재진압, 인명구조, 범죄단속 등 다양한 현장에서 공무상 재해를 입은 공무원들이 자비 부담 없이 치료를 받을 수 있는 전문재활기관이 늘어난다.

인사혁신처는 ‘특수요양급여비용 산정기준’ 개정안을 마련, 공무원들이 화상인증병원에서도 자비 부담 없이 치료와 재활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된다고 밝혔다.

특수요양급여비용 산정기준 개정안 주요 내용.
특수요양급여비용 산정기준 개정안 주요 내용.

이번 개정안에 따르면 뇌혈관·근골격계 질환 등으로 인해 집중재활치료가 필요하거나 치료 후 직무 복귀를 준비하는 공상 공무원들이 자비 부담 없이 이용할 수 있는 전문재활기관을 확대한다.

이에 앞서 인사처는 지난 2018년 인천·안산·창원·대구·순천·대전·태백·동해병원 등 근로복지공단 소속 8개 재활전문병원과 협약을 맺고 공상 공무원들이 비용 부담 없이 전문재활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해 왔다.

특히 앞으로는 이러한 전문재활서비스에 대한 접근성을 높여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근로복지공단이 지정한 재활인증의료기관으로 연계 대상을 확대해 나간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현재 전국 111개 재활인증의료기관 중 명지춘혜병원(서울), 예수병원(전주) 등 8개 기관과 협약을 체결했는데, 앞으로 지속적으로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또한 산불진화, 화재진압 등으로 화상을 입은 공무원도 기존에는 본인 부담으로 화상치료를 받고 사후 비용을 청구했지만 올해부터는 비용 부담 없이 전문 치료와 재활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된다.

이는 근로복지공단 지정 화상인증병원과 서비스 연계 협약 체결로 별도 비용 없이 치료·재활서비스를 받고 비용은 공무원연금공단이 병원에 직접 지불하게 되는 것이다.

이외에도 외상후 스트레스성 장애(PTSD) 등 심리적 재해가 증가하는 추세를 반영해 불안민감척도 등 관련 검사료(5종)와 심리적 재활중재치료 등 정신요법료(2종)를 지원하고, 의료환경 변화에 따라 이용이 늘어난 혈소판 응집능검사와 경두개 자기자극술도 추가로 인정한다.

황서종 인사처장은 “국민을 위해 헌신하다 재해를 입은 공무원들이 전문재활치료를 더욱 편리하게 받고 건강하게 직무에 복귀하기를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공상 공무원에 대한 국가책임을 강화하기 위한 각종 제도적 지원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문의 : 인사혁신처 재해보상정책관(044-201-8135)


배너

종합뉴스

더보기
복잡한 지하안전영향평가, ‘매뉴얼로 똑똑하고 간편하게’
[한국방송/이용진기자]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가 지하안전영향평가*를 담당하는 기관들이 복잡하고 어려운 지하안전영향평가서를 작성하거나 검토할 때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지하안전영향평가 표준매뉴얼(이하 매뉴얼)’을 마련·배포한다.* (지하안전영향평가) 지하개발사업이 지하안전에 미치는 영향을 미리 조사·예측하여 지반침하 예방 방안을 마련하는 평가로 주체는 다음과 같다.- 전문기관: 지하안전 영향평가서를 대행·작성하는 기관- 검토기관: 한국시설안전공단, 한국토지주택공사- 협의기관: 국토교통부 권역별 지방국토관리청「지하안전법」(‘18.1월 시행)에 따라 사업자는 지하개발사업*을 승인받기 전 사전 영향평가, 착공 후 사후 영향조사를 실시하고, 국토교통부(지방청)와 협의된 결과를 사업계획에 반영해야 한다.* 지하안전영향평가 대상사업 : 깊이 20m 이상 굴착공사 또는 터널공사 포함 사업, 소규모 지하안전영향평가 대상사업 : 깊이 10m 이상 굴착공사 포함 사업제도 시행 후 지난 2년간 수행된 1,300건의 영향평가 실적자료를 토대로 국토교통부는 작성자, 검토·협의자가 따라야 할 절차와 방법을 규정한 표준화된 업무수행 지침서를 마련하였다.이를 통해 전문기관의 영향평가서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