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7 (수)

  • 맑음동두천 21.1℃
  • 맑음강릉 22.8℃
  • 맑음서울 21.6℃
  • 구름많음대전 22.1℃
  • 구름많음대구 23.7℃
  • 구름조금울산 23.1℃
  • 구름많음광주 23.0℃
  • 구름조금부산 24.3℃
  • 구름많음고창 21.5℃
  • 구름조금제주 19.7℃
  • 맑음강화 19.4℃
  • 구름조금보은 20.8℃
  • 구름많음금산 20.7℃
  • 구름많음강진군 23.2℃
  • 구름많음경주시 23.5℃
  • 구름조금거제 23.3℃
기상청 제공

사회

산청군, 원지 버스 정류소에 공항식 대기소 신설

[산청/허정태기자] 지리산으로 향하는 관문 역할을 하는 산청군 신안면 원지 버스 정류소에 공항식 대기소가 새로 만들어졌다.

 

28일 군은 도의 재정지원을 받아 군비 포함 4억3천만원의 사업비를 들여 연면적 270㎡ 규모의 공항식 비 가림 시설을 신설했다고 밝혔다.

 

군은 지난 2월부터 약 3개월간 시설 공사를 진행했다.

 

대기소는 새가 날아가는 모습을 형상화해 디자인했으며 공항식 설계를 채택했기 때문에 대합실에서 나와 건너편 승강장으로 이동할 때에도 눈·비의 영향을 최대한 덜 받을 수 있도록 만들었다.

 

원지 정류소는 산청은 물론 인근 합천, 하동 지역 주민들의 이용이 많은 교통 요충지로 이번 대기소 신설에 따른 승객들의 편의가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군 관계자는 "예전의 원지 정류소는 구조상 승하차 시 눈·비를 피하는 데 불편함이 컸으나 이번 비 가림 시설 설치로 특히 서울행 시외버스 탑승객을 위한 차별화된 대기 공간이 생기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지역주민들의 교통환경 개선을 위해 다각도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군은 올해부터 군내버스와 시외버스의 노선 확대, 한방 택시 추가 운행, 면허증 반납 운전자에게 10만원권 교통카드 제공 등 교통복지 향상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또 교통약자들의 버스 탑승을 돕고 시간·노선을 안내하는 버스 승하차 도우미 사업인 '산엔청 교통 가이드 사업'을 추진해 호응을 얻고 있다.


출처 : 산청군청 


배너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