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0 (화)

  • 흐림동두천 2.0℃
  • 흐림강릉 4.0℃
  • 흐림서울 2.9℃
  • 흐림대전 4.6℃
  • 흐림대구 9.6℃
  • 흐림울산 9.3℃
  • 구름많음광주 5.3℃
  • 박무부산 11.0℃
  • 흐림고창 3.8℃
  • 흐림제주 8.7℃
  • 흐림강화 1.5℃
  • 흐림보은 4.9℃
  • 흐림금산 4.8℃
  • 구름많음강진군 5.4℃
  • 흐림경주시 8.1℃
  • 흐림거제 11.4℃
기상청 제공

환경

경기도일자리재단, ‘경기바다 함께해’ 4번째 활동 참여로 해안 환경 정화 나서

○ 경기도일자리재단, 시흥시 오이도항에서 27일 ‘경기바다 함께해(海)’ 4분기 활동 진행
- 임직원과 함께 해양 쓰레기 줍기 및 수거 등을 해안 환경정화 활동에 힘 보태

[경기/김명성기자] 경기도일자리재단이 환경·사회·투명(ESG)경영 일환으로 분기별로 참여해 온 ‘경기바다 함께해(海)’ 4분기 활동을 통해 깨끗한 해안환경 조성에 힘을 보탰다.

 

재단은 20일 시흥시 ‘연안 정화의 날’을 맞아 오이도항 인근해역에서 올해 4번째로 ‘경기바다 함께해(海)’ 해안정화 활동에 임직원 20명이 함께했다.

 

‘오이도항 어촌뉴딜 사업’ 준공식과 더불어 진행된 이번 활동은 해안가 쓰레기 줍기 및 수거 등에 경기도일자리재단과 오이도 어촌계, 경기도청, 인천해양경찰서, 경기도농수산진흥원이 힘을 모았다.

 

이날 민관합동으로 수거한 쓰레기는 약 1톤으로 대부분 연안가에 버려진 플라스틱과 스티로폼 부스러기 등이 주를 이뤘다.

 

홍춘희 경기도일자리재단 대표이사 직무대행은 “올 한해 여러 임직원들의 참여로 ‘경기바다 함께해’에 적극 동참할 수 있다”며 “다양한 환경·사회·투명(ESG) 경영활동으로 지역사회와 상생·협력 관계를 쌓아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재단은 경기도, 연안 5개 시, 도 산하기관 11개 등과 함께 ‘경기바다 함께해(海)’ 활동을 통해 공공기관으써 사회·환경적 역할을 다하고 해양환경 보전에 기여하고 있다.



종합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