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01 (금)

  • 맑음동두천 15.3℃
  • 맑음강릉 16.6℃
  • 맑음서울 18.3℃
  • 구름조금대전 18.2℃
  • 맑음대구 16.9℃
  • 맑음울산 17.8℃
  • 맑음광주 19.4℃
  • 맑음부산 19.9℃
  • 구름많음고창 16.5℃
  • 구름조금제주 21.7℃
  • 맑음강화 16.0℃
  • 구름많음보은 14.9℃
  • 구름많음금산 17.1℃
  • 구름많음강진군 20.2℃
  • 구름조금경주시 17.1℃
  • 맑음거제 18.0℃
기상청 제공

환경

평택시, 2021년 하반기 광견병 예방접종 추진

URL복사
[평택/김한규기자]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인수공통전염병인 광견병 예방을 위해 오는 10월 1일부터 31일까지 한 달 동안 관내 개, 고양이를 대상으로 광견병 예방백신 일제접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광견병은 Rabies virus에 의해 모든 온혈동물에서 뇌염, 신경증상 등 중추신경계 이상을 일으켜 발병할 경우 대부분 죽게 되는 인수공통전염병이다. 사람에서는 물 마시는 것을 무서워하게 되어 공수병이라고도 하고, 제3군 법정감염병으로 지정되어 있으며 동물에서의 광견병은 제2종 법정가축전염병으로 지정되어 있다.

시에서는 관내 3개월령 이상된 개와 고양이를 대상으로 매년 상・하반기 2회 일제접종을 실시하고 있다. 지난 상반기에 예방접종을 받지 않은 개, 고양이 등은 이번 하반기 일제접종기간 동안 접종대행 동물병원을 방문하면 예방접종(예방백신은 시에서 무료공급, 진료비 5천원 본인 부담)을 받을 수 있다.

접종대행 동물병원은 평택시 홈페이지(알림마당 > 시정소식 > 고시공고)에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동물병원이 없는 읍면동 지역은 순회접종 일정에 따라 담당수의사가 마을별로 방문해 무료접종을 실시한다. 자세한 일정은 관할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광견병 예방접종은 반려동물의 건강뿐만 아니라 시민 분들의 안전을 위해 꼭 필요한 접종이니 만큼 상반기에 접종하지 못한 반려동물에 대해 예방접종을 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종합뉴스

더보기
“예방접종증명서 위·변조나 도용 시 처벌…징역형 가능”
[한국방송/김명성기자] 김기남 코로나19예방접종대응추진단 접종기획반장은 30일 “현재 정부가 인증하는 코로나19 예방접종증명서는 종이증명서, 전자증명서, 예방접종 스티커 등 세 가지 종류”라고 밝혔다. 이날 중앙방역대책본부 정례브리핑을 진행한 김 반장은 “코로나19 예방접종률이 높아지고 단계적 일상회복에 대한 논의가 진행되면서 예방접종증명서의 활용이 늘 것으로 예상된다”며 이같이 말했다. 특히 “예방접종증명서를 위조 또는 변조하거나 위·변조한 증명서를 인증 목적으로 사용할 경우, 또는 다른 사람의 증명서를 인증 목적으로 사용하는 경우는 형법 관련 규정에 따라서 처벌을 받을 수 있다”고 강조했다. 코로나19 예방접종력은 감염병예방법 및 같은 법 시행령에 따라 예방 접종증명서를 발급받아 증명할 수 있다. 국내에서 정부가 인증하는 예방접종증명서는 ▲종이증명서 ▲전자증명서 ▲예방접종스티커 등 세 가지다. 먼저 휴대가 가능한 종이 예방접종증명서는 예방접종도우미 누리집(https://nip.kdca.go.kr) 또는 정부24(www.gov.kr)를 통해 온라인으로 무료 발급이 가능하고, 읍면동 주민센터와 시군구 보건소에서도 발급받을 수 있다. 또 전자 예방접종증명서는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