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6 (목)

  • 맑음동두천 17.6℃
  • 구름많음강릉 18.6℃
  • 맑음서울 20.3℃
  • 구름조금대전 20.3℃
  • 구름조금대구 20.4℃
  • 구름조금울산 22.3℃
  • 구름많음광주 20.4℃
  • 구름조금부산 22.7℃
  • 구름많음고창 19.3℃
  • 제주 22.6℃
  • 구름조금강화 19.8℃
  • 구름조금보은 19.5℃
  • 맑음금산 18.7℃
  • 구름많음강진군 22.3℃
  • 구름조금경주시 18.6℃
  • 구름많음거제 22.1℃
기상청 제공

통일부, 비무장지대에서 최초 예술 전시회 개최

URL복사
통일부 남북출입사무소는 9. 15.~11. 15.(2개월) 「디엠지 평화통일문화공간」 개관 전시를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하여 비대면 온라인 전시 중심으로 진행합니다.

※ 전시 기간 중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하향될 경우 방역 지침 하에서 일반 국민들의 소규모 그룹별 디엠지 현장 방문 관람 실시 검토 중

전시는 경기도 파주시 남북출입사무소 내 「유니(Uni)마루」를 비롯해 도라산역, 파주 철거 감시 초소(GP), 강원도 고성군의 제진역, 국립통일교육원 등 총 5개의 공간에서 진행됩니다.

이 전시에는 백남준, 양혜규, 올라퍼엘리야슨 등 국내외 유명 작가 32명이 참여하여 총 34점의 작품을 출품하였습니다.

국내외 참여 예술가들의 눈을 통해 판문점 선언 등 남북 합의 이행을 위한 정부의 노력과 결실, 통일과 평화, 생태와 보존, 연결과 연대, 교류 확장의 의미를 ‘경계 없는 디엠지(Borderless DMZ), 그 아름다운 평화’를 주제로 이야기를 풀어냅니다.

통일부 남북출입사무소는 2018년 남북 정상 합의인 「디엠지 국제평화지대화」 실천을 위해 올해 1월부터 동·서 남북출입사무소, 파주 철거 감시 초소(GP) 등을 활용하여 문화·예술 공간 조성 사업에 착수하였고, 올해 「판문점·평양공동선언」 3주년을 계기로 개관 전시를 준비하게 되었습니다.

당초 디엠지를 예술로 승화한 평화 공간으로 조성하고, 보다 많은 국민들이 이곳을 방문하여 일상의 평화를 향유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기획한바 있습니다.

그러나 계속되는 ‘코로나19’ 정부 방역 방침에 따라 부득이 대면 행사 및 방문 프로그램 등을 최소화하고 비대면 온라인 전시 중심으로 진행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올해 개관 전시는 전시 누리집(www.dmzplatform.com)을 운영함으로써 국민들이 디엠지를 직접 방문하지 않고도 작품을 현장감 있고 쉽게 관람할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또한, 온라인 미술관을 함께 운영하여 국내외 유명 작가의 작품을 직접 볼 수 없는 아쉬움을 다소나마 달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합니다.

9. 15. 개관 당일에는 정연심, 홍익대 예술 감독들이 이우환, 임흥순, 최재은 등 참여 작가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이 상황은 유튜브를 통해 실시간으로 생중계될 예정입니다.

통일부는 이번 전시를 시작으로 지속 가능한 평화를 염원하는 국내외 예술가들의 열정을 담아 많은 국민들과 전 세계인이 디엠지의 평화를 향유하고, 더 나아가 남북이 함께 만들어가는 평화통일 문화·예술 공간으로 발전되기를 기대합니다.



사업추진 현황


남북이 함께 만들어 가는 평화통일문화공간 조성 목표 하에 안정적 전시공간 마련, 전시작가작품 선정, 문화

예술운영시스템(문화협력팀) 구축 동시 추진

 

(Uni마루(출경동)) 시설 개선

 

옥상 개방을 통해 DMZ조망, 전시·휴게공간 확보, 옥상 난간은 붉은 강판을 적용 ‘DMZ공간의 경계와 시간

흐름표현

조성 전

조성 후





Uni마루기능: 뮤지엄 / 아트팩토리 / 통일걷기 등 DMZ지원센터 / 아카이빙센터

백남준 작가 코끼리 수레

이형우 작가 보더리스





행사 포스터

로고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더 빠르고 편리하며 안전한 도로망 구축을 위한 미래과제 제시
[한국방송/문종덕기자] 국토교통부(장관 노형욱)는 국가도로망 계획을 포함한 도로정책의 중장기 비전과 목표를 담은 「제2차 국가도로망종합계획(’21~’30)」을 마련, 도로정책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쳐 최종 확정하였다고 밝혔다. * 도로정책 심의를 위해 관계부처, 민간위원 등 총 25명으로 구성(위원장: 이수범 시립대 교수) 이번 계획은 「도로법」에 따른 10년 단위의 도로분야 최상위 법정계획으로, 전문 연구기관(한국교통연구원)의 연구용역과 공청회, 관계기관 협의 등 폭넓은 의견수렴 과정을 거쳐 수립되었다. 「제2차 국가도로망종합계획(’21~’30)」은 ‘사람, 사회, 경제 그리고 미래를 이어주는 다(多)연결 도로’를 비전으로 설정하고, 경제 재도약, 포용, 안전, 혁신성장의 네 가지 가치를 중심으로 미래 10년의 과제를 제시하였으며, 주요내용은 다음과 같다. ① 적재적소에 투자하여 경제 재도약을 지원한다. 도로망 구축의 기준이 되는 국가 간선도로망 체계를 개편하였으며, 이에 따라 거점을 연결하는 도로 인프라를 속도감 있게 확충하고, 대도시권의 교통혼잡 해소를 위해 다양한 확장방안도 검토한다. 한정된 재정여건을 보완하여 민간투자를 활성화하고, 낙후지역의 도로정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