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4 (목)

  • 맑음동두천 22.7℃
  • 맑음강릉 26.1℃
  • 구름조금서울 23.8℃
  • 구름조금대전 26.0℃
  • 맑음대구 25.9℃
  • 맑음울산 24.4℃
  • 구름많음광주 26.6℃
  • 맑음부산 24.0℃
  • 구름많음고창 25.0℃
  • 구름조금제주 26.7℃
  • 구름조금강화 22.4℃
  • 구름조금보은 24.3℃
  • 맑음금산 24.0℃
  • 구름많음강진군 27.4℃
  • 구름조금경주시 26.0℃
  • 구름조금거제 24.1℃
기상청 제공

뉴스

안산시(시장 윤화섭), AI 접목한 아동학대 예방 시스템 본격 추진

인공지능 관련 전문기업 ㈜소이넷과 업무협약 체결…내년 시범운영
기존 CCTV에 AI기술 접목…아동 부정적 감정 등 학대징후 사전 포착
윤화섭 시장 “아이들이 안전하고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최선”

URL복사

[안산/이명찬기자] 안산시(시장 윤화섭)가 아동학대 원천봉쇄를 목적으로 안심보육시스템 강화를 위한 CCTV에 인공지능(AI)을 접목하는 ‘안심어린이집 시스템 구축’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시는 13일 ㈜소이넷(공동대표 김용호, 박정우)과 안심어린이집 시스템 구축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시청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윤화섭 안산시장과 김용호, 박정우 ㈜소이넷 공동대표, 선소선 시립센트럴포레어린이집 원장과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번 협약은 AI 기술이 접목된 CCTV가 아동의 부정적 감정 표현 및 아동학대 징후 등을 포착해 시 학대 전담부서 및 어린이집 원장 등에게 통보하는 시스템 구축을 위한 것으로, 아동안전을 위협하는 사고를 사전에 발견·예방하는 아동안전 보호정책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마련됐다.

시스템이 구축되면 시립어린이집에 기존 설치된 CCTV에 AI기술을 접목시켜 ‘학대행위 발생→CCTV 관리 주체 인지→시 학대 전담 부서 및 어린이집 원장 통보’를 통해 아동학대를 원천봉쇄할 수 있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CCTV영상분석을 통한 아동의 부정적 감정표현·학대행위 감지 및 알림 솔루션 개발 ▲부정적 감정 및 행위·아동학대 징후를 감지하는 인공지능 모델 개발을 위한 영상데이터 확보 및 학습 ▲관내 어린이집 및 CCTV 구축 업체와의 업무 협조 지원 등에 함께 힘을 모은다.

시는 올 연말까지 관내 시립어린이집 원장·교사·학부모 등을 대상으로 설명회를 가진 뒤 내년 초부터 시스템 개발에 착수, 하반기부터 시립어린이집 3개소에서 시범운영을 진행할 계획이다. 1년의 시범운영 이후 2023년 하반기에 전체 어린이집 확대방안을 논의한다는 구상이다.

㈜소이넷은 올 연말까지 기본 시스템 개발에 착수하며, 내년 초 원장, 교사, 학부모를 대상으로 설명회를 가진 뒤 어린이집 3개소에서 시범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소이넷은 인공지능 실행 가속기 플랫폼을 기반으로 한 핵심 기술을 보유한 스타트업 기업으로 인공지능과 관련된 다양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이번 협약이 안산시의 미래를 책임질 아이들이 안전하고 건강하게 자랄 수 있는 보육환경을 만들기 위한 밑거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학부모님들이 안심하고 맡길 수 있는 어린이집을 만들기 위해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종합뉴스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