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5 (수)

  • 맑음동두천 24.8℃
  • 구름조금강릉 24.9℃
  • 맑음서울 26.4℃
  • 맑음대전 26.5℃
  • 구름조금대구 25.5℃
  • 구름많음울산 23.6℃
  • 구름조금광주 26.7℃
  • 흐림부산 25.0℃
  • 맑음고창 27.3℃
  • 흐림제주 23.9℃
  • 맑음강화 25.2℃
  • 구름조금보은 24.2℃
  • 맑음금산 25.7℃
  • 흐림강진군 23.9℃
  • 구름많음경주시 25.7℃
  • 흐림거제 25.0℃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경찰청, 인도네시아 고위경찰 대상 한국 경찰 시스템 비대면 전수

경찰관 채용과정, 신임 경찰관 교육 등 다양한 치안정책 공유

URL복사

[한국방송/김명성기자] 경찰청은 914일부터 15일까지 2일간 인도네시아 경찰청(Indonesian National Police) 고위급 경찰(총경급) 8명을 대상으로 채용과정과 신임 경찰관 교육을 비롯하여 경찰기관의 시설 보안 및 예산 관리 등 경찰운영 전반에 대한 비대면 교육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비대면 교육과정은 인도네시아 경찰관리자 대학에서 매년 운영하는 치안정책과정(Sespimiti Polri)에 참석한 현지 경찰 고위직을 대상으로 진행되었다. 기존에는 교육생들이 각 국가의 우수한 치안정책을 학습하기 위해 해외 경찰기관을 직접 방문하였으나 코로나19로 방한이 어려워지자 한국 경찰청에 비대면 교육을 직접 요청하면서 이루어졌다.

 

이번 교육은 코로나19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인도네시아 고위급 경찰이 치안정책 전반에 대해 한국 경찰의 우수성을 인정하고 이를 적극적으로 배우기를 원했다는 점에서 양국 경찰 관계발전에 큰 의미가 있다고 볼 수 있다.

교육에 참여한 인도네시아 경찰청 소속 베니 알잔토 시크 총경은 신임 경찰관 채용 및 교육 등 대한민국의 치안시스템은 인도네시아 경찰에 많은 도움이 될 것이다.”라며, “앞으로도 양국 치안협력이 꾸준히 추진하여 더 많은 인도네시아 경찰들이 한국의 선진 치안시스템을 배워갈 수 있기를 희망한다.”라고 말했다.

 

경찰청 관계자는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비록 비대면 교육이지만 인도네시아 고위경찰을 대상으로 치안 한류의 우수성을 알리고 양국 경찰협력 관계를 강화하는 좋은 계기였다.”라고 전하며 앞으로도 인도네시아를 비롯하여 세계 각국의 치안협력 요청을 적극적으로 수용하여 우리나라의 우수한 치안역량이 더 많은 나라에 전수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경찰청은 지난 2018년부터 인도네시아 경찰청 사이버범죄 수사역량 강화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올해 4월에는 수사역량 강화사업의 하나인 경찰대학-인도네시아 반둥공대 복수 석사학위과정을 운영하여 인도네시아 경찰로부터 많은 호평을 받았다. 이밖에도 인도네시아 치안역량을 한 단계 발전시키기 위한 마스터플랜 및 각종 초청 연수 등 다양한 세부사업을 추진 중이다.




종합뉴스

더보기
학교폭력 없는 안전한 학교 만들기 위한 협력 강화(공동보도)
[한국방송/최동민기자] 경찰청(청장 김창룡)은‘학교폭력 없는 안전한 학교를 만들기’위해 교육부(부총리 겸 장관 유은혜), 푸른나무재단(이사장 문용린)과 함께 9월 10일(금) 푸른나무재단(서울 서초구 소재)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 푸른나무재단(이전 명칭 푸른나무 청예단): 1995년 학교폭력 피해로 생을 달리한 고(故)김대현 군의 아버지가 학교폭력 예방 및 치료를 위해 설립한 비영리 공익 법인 이번 업무협약식에는 김창룡 경찰청장,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문용린 푸른나무재단 이사장과 김종기 푸른나무재단 설립자 겸 학교폭력대책위원회 민간 공동위원장이 참석*하여, *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하여 사전에 행사장 방역을 실시하고, 참석자 수 최소화, 참석자 마스크 착용, 출입구 발열 체크 후 입장 및 행사장 내 충분한 거리두기 등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여 진행 학교폭력 예방과 대응을 위해 적극적인 협업체계를 구축하고, 학교폭력 없는 안전한 학교를 만들어 나가는데 지속해서 협력하기로 합의할 예정이다. 학교폭력 선제적 예방을 위한 협업사항 이번 협약식의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학교폭력 예방 및 학교폭력 조기감지를 위해 관계 기관이 함께 노력하며, 상호 협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