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2 (화)

  • 구름많음동두천 21.6℃
  • 흐림강릉 18.7℃
  • 흐림서울 20.7℃
  • 흐림대전 16.5℃
  • 흐림대구 16.6℃
  • 흐림울산 17.4℃
  • 흐림광주 18.1℃
  • 흐림부산 20.0℃
  • 흐림고창 17.1℃
  • 제주 22.1℃
  • 구름많음강화 22.1℃
  • 흐림보은 15.0℃
  • 흐림금산 14.6℃
  • 흐림강진군 22.5℃
  • 흐림경주시 16.9℃
  • 흐림거제 19.5℃
기상청 제공

해양자연사박물관, 2021년 기획전 「독도가 살아있다」 개최

◈ 2022년 2월 6일까지 해양자연사박물관 1관 2층 기획전시실, 독도박물관 공동기획전 개최
◈ 독도 역사 및 해양 생태와 관련된 다양하고 가치 있는 전시자료 소개

URL복사

부산시(시장 박형준) 해양자연사박물관은 2022년 2월 6일까지 박물관 1관 2층에서 경상북도 울릉군 독도박물관과의 공동기획전 「독도가 살아있다」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는 늘 우리와 함께였던 독도의 역사와 해양 생태를 재조명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특히, 오늘날 독도에 대한 불법적인 영유권 주장을 반복하고 있는 일본에 대응해 독도가 우리 영토임을 증명해주는 수많은 사료를 소개할 예정이다. 아울러 자연유산으로서의 가치가 매우 높은 독도의 해양 생태와 관련된 다양한 실물 표본과 생동감 넘치는 영상자료들도 함께 선보인다.

 

전시내용은 ▲1부 ‘독도 그리고 기록’ ▲2부 ‘독도 그리고 바다’ ▲3부 ‘독도 그리고 보호’에 해양생물 표본 및 독도 관련 고문서 등 150여 점으로 이루어져 있다.

 

전시관람은 시간당 92명씩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전 예약제로 운영된다. 예약은 방문일 하루 전까지 부산시 통합예약시스템 ‘견학/체험(https://reserve.busan.go.kr/exprn)’에서 하면 된다.

 

최정희 부산해양자연사박물관 관장은 “이번 전시는 항상 잊지 말아야 할 독도의 역사뿐만 아니라 최근 많은 주목을 받는 해양 생태까지 아우르는 광범위한 범위를 다룬다”며, “많은 관람객에게 평소 쉽게 보기 힘든 독도 관련 생물 표본을 비롯한 다양한 볼거리와 유익한 정보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박물관 홈페이지(http://www.busan.go.kr/sea)를 확인하거나, 전화로 문의(☎ 051-550-8828)하면 된다.




종합뉴스

더보기
요양병원·장기요양·노인돌봄 통합…신청·조사·대상자 결정한다
[한국방송/이광일기자] 보건복지부가 12일부터 2달간 요양병원과 장기요양서비스(요양시설·재가), 지역사회 노인돌봄서비스를 통합해 신청·조사하고 대상자를 결정하는 ‘의료-요양-돌봄 통합판정체계(이하 ‘통합판정체계‘)‘ 모의적용 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그동안 고령화가 빠르게 진행됨에 따라 노인들이 의료와 돌봄의 복합적 욕구를 가지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요양병원과 장기요양서비스, 지역사회 노인돌봄서비스가 각각의 기준에 따라 분절적으로 운영되어 노인들이 필요한 서비스를 적절하게 이용하지 못한다는 문제가 꾸준히 지적되어왔다. 하지만 하나의 잣대를 토대로 욕구를 객관적으로 파악할 수 있는 체계를 마련하고 그에 따른 서비스 경로를 제시하는 방안이 제안되었으나 논의에만 그쳐왔다. 이에 따라 복지부는 이번 모의적용으로 그동안 논의에만 그쳤던 요양병원-장기요양-지역사회 돌봄서비스를 통합적으로 평가하는 도구를 마련하고, 이를 현장에 적용해 판정체계의 정확성을 제고하고 개선 필요사항을 도출할 계획이다. 이번 통합판정체계는 장기요양 등급판정체계의 확대·개편을 기본으로 요양병원 환자분류군, 지역사회 노인돌봄서비스 판정·조사 기준을 융합해 개발했다. 또한 기존 등급판정체계의 문제점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