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14 (토)

  • 흐림동두천 24.8℃
  • 흐림강릉 22.0℃
  • 흐림서울 25.7℃
  • 대전 25.3℃
  • 대구 22.8℃
  • 울산 22.1℃
  • 흐림광주 23.0℃
  • 부산 23.0℃
  • 흐림고창 24.2℃
  • 제주 22.6℃
  • 흐림강화 24.3℃
  • 흐림보은 23.2℃
  • 흐림금산 23.1℃
  • 흐림강진군 23.3℃
  • 흐림경주시 22.9℃
  • 흐림거제 22.9℃
기상청 제공

뉴스

평택시 늘어나는 ‘1인 가구’ 지원 속도낸다

- 1인 가구 지원을 위한 TF회의 개최 -

URL복사
[평택/김한규기자]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15일 늘어나는 1인 가구 지원을 위해 TF 1차 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는 기획항만경제실장을 단장으로 총 12개 부서에서 참여했으며, 1인 가구 현황 및 실태조사 결과에 대해 서로 공유하고, 앞으로의 추진방향에 대한 논의가 이뤄졌다.

주요 논의된 사항으로는 안전한 환경 조성을 위한 CCTV와 비상벨 설치, 문화예술사업 확대, 유관기관과의 협력, 자살・고독사예방 등 기존 추진 사업에서 1인 세대 지원 분야 강화와 신규사업 과제 발굴 등이었다.

박홍구 기획항만경제실장은 “평택시 1인 세대 비율이 전체 세대의 42.7%를 차지하는 만큼 원인을 분석하고, 맞춤형 대응정책 수립이 필요한 실정”이라며 “평택시민들의 보다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조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시는 1인 가구 지원을 위한 실태조사를 지난 4월부터 7월까지 3개월간 실시했으며, 실태조사 결과를 토대로 평택복지재단에서 정책연구가 진행 중이다.

평택시 1인 세대는 전체 252,303세대 중 107,839세대이며, 경기도 내 1인 세대 비율은 31개 시군 중 6위다.



종합뉴스

더보기
일본군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미래를 위해 함께 기억하고 변화시켜 나가겠습니다 !
[한국방송/김은숙기자] 여성가족부(장관 정영애)는 일본군‘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을 맞아 8월 14일(토) 오전 11시 정부기념식을 영상으로 개최한다. 8월 14일은 일본군‘위안부’ 피해자인 고(故) 김학순 할머니께서 1991년 ‘위안부’ 피해 사실을 처음으로 공개 증언한 역사적인 날로, 정부는 일본군‘위안부’ 문제를 국내외에 알리고 피해자를 기리기 위해 2017년「일본군‘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이하 ‘기림의 날’)」을 국가기념일로 지정해 매년 이를 기념하고 있다. 올해 기념식은 “김학순 할머니 증언 30주년”의 의미를 살려 “함께 지켜온 30년, 세상을 변화시킬 당신과 함께”를 주제로 사전 제작한 기념식 영상을 송출하는 온라인 행사로 개최되며, 여성가족부와 KTV국민방송 유튜브 채널을 통해 중계될 예정이다. 문재인 대통령은 영상메시지를 통해 “과거의 아픔에 머물지 않고 더 나은 세상을 위해 노력하신 할머님들의 헌신에 경의를 표하며, 정부는 피해자 중심의 문제해결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역할을 다할 것”임을 강조했다. 기념식은 1991년 김학순 할머니의 첫 증언 이후 현재까지 30년간 이어진 연대와 실천, 미래를 위한 희망을 표현한 주제 영상, 청소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