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2 (토)

  • 구름많음동두천 24.7℃
  • 구름많음강릉 24.7℃
  • 구름많음서울 26.7℃
  • 구름많음대전 26.8℃
  • 구름조금대구 24.5℃
  • 울산 20.9℃
  • 구름많음광주 25.1℃
  • 부산 20.8℃
  • 구름조금고창 21.3℃
  • 구름조금제주 22.1℃
  • 구름많음강화 21.2℃
  • 흐림보은 23.7℃
  • 구름많음금산 25.7℃
  • 구름조금강진군 24.9℃
  • 맑음경주시 22.4℃
  • 맑음거제 21.1℃
기상청 제공

뉴스

국민 10명 중 3명 교통약자…이동편의시설 점진적 개선세

지난해 이동편의시설 기준적합률 2.1%p 상승…탑승 대기시간 감소
항공기·공항터미널 만족도 가장 높아…보행환경은 개선 시급
국토교통부

URL복사
[한국방송/이광일기자] 장애인전용 화장실·휠체어 승강설비·점자블록 등 교통약자 이동편의시설의 기준 적합률 조사 결과, 2020년 9개 도 평균 기준 적합률은 72.1%로 2018년 조사에 비해 2.1%p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상별로는 버스·철도 등 교통수단이 76.5%, 여객시설 74.0%, 보도·육교 등 도로(보행환경) 65.9%로 조사됐다.

국토교통부와 한국교통안전공단은 9개 도(제주특별자치도 포함)를 대상으로 실시한 2020년 교통약자 이동편의 실태조사 결과를 10일 이같이 발표했다.

조사 결과를 보면, 지난해 말 기준으로 우리나라의 교통약자는 전체인구(5183만 명)의 29.7%인 1540만 명(약 10명 중 3명)으로 2019년에 비해 약 18만 2000 명 증가했다.

교통약자는 장애인, 고령자, 임산부, 영유아를 동반한 사람, 어린이 등 일상생활에서 이동에 불편을 느끼는 사람들이다.
※ 최근 1년간 지역 간 이동을 위하여 주로 이용한 교통수단
※ 최근 1년간 지역 내 이동을 위하여 주로 이용한 교통수단

유형별로는 고령화 추세에 따라 고령자(65세 이상)가 약 850만 명으로 가장 높은 비율(약 55.2%)을 차지했고, 어린이, 장애인, 영유아 동반자, 임산부 순으로 높았다.

교통수단별 이동편의시설의 기준 적합률은 철도(98.6%), 버스(88.4%), 도시·광역철도(86.6%), 항공기(73.7%), 여객선(35.4%) 순이고, 시설별 기준 적합률은 공항(88.3%), 도시·광역철도역사(87.4%), 철도역사(85.2%), 여객터미널(81.2%), 여객자동차터미널(67.1%), 버스정류장(34.6%) 순이었다.

지역 내 이동 때 주로 이용하는 교통수단은 비교통약자, 교통약자 모두 버스·도보이용(휠체어) 순이었으며, 이동편의시설 기준 적합률의 상승에 따라 교통약자의 교통수단 탑승을 위한 대기시간이 줄어 이동권이 점진적으로 개선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여객시설 및 교통수단을 이용한 경험이 있는 일반인과 교통약자 1500명을 대상으로 이동편의시설에 대한 만족도 조사 결과, 종합 만족도는 67.9점으로 2018년(67.0점) 대비 0.9점 상승했다.

교통수단별로는 항공기의 만족도가 78.6점으로 가장 높았으며, 다음으로 철도(77.0점), 도시철도(74.4점), 고속/시외버스(71.2점), 시내버스(68.6점), 여객선(66.4점)의 순이었다.

여객시설도 공항터미널의 만족도가 78.9점으로 가장 높았으며 도시철도역사(77.9점), 철도역사(76.3점), 버스정류장(72.1점), 여객자동차 터미널(70.9점), 여객선터미널(65.3점) 순으로 나타났다.

보행환경은 가장 만족도(64.7점)가 낮아 개선이 시급한 것으로 조사됐다.

어명소 국토부 종합교통정책관은 “이번 실태조사 결과를 토대로 미흡한 사항을 적극적으로 개선해 나갈 수 있도록 해, 교통약자이동권이 제고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조사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한국교통안전공단에서 운영 중인 ‘교통안전정보관리시스템(TMACS, http://tmacs.kotsa.or.kr)’의 ‘교통약자 관련 정보-이동편의시설현황’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의: 국토교통부 생활교통복지과 044-201-3806, 한국교통안전공단 교통안전연구처 054-459-7430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현재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유지(수도권 2, 비수도권 1.5단계)
[한국방송/김한규기자]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본부장: 국무총리 김부겸)는 오늘 권덕철 1차장 주재로 정부서울청사 영상회의실에서 각 중앙부처, 17개 광역자치단체와 함께 ▲사회적 거리두기 조정방안 ▲지자체 코로나19 현황 및 조치사항 등을 논의하였다. 1. 사회적 거리두기 조정방안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는보건복지부중앙사고수습본부(본부장:권덕철장관)로부터‘사회적거리두기조정방안’을보고받고이를논의하였다. <1>사회적거리두기조정주요내용 수도권2단계*+비수도권1.5단계를6월14일(월)0시부터7월4일(일)24시까지3주간현행유지한다. *현재2단계 지역(6.11일 기준) :서울,경기,인천,대구,제주 지자체는감염상황,방역여건등을고려하여2단계격상등탄력적으로강화조치를적용한다. 한편,2단계지역유흥시설은수도권의경우지난9주간적용된집합금지조치를유지(4.9~)하고,그외지자체의경우방역여건을고려한자율권*을부여한다. *집합금지 또는 운영시간 제한 가능 -또한,지자체별로방역수칙준수미흡및유행증가의위험성이있는경우종사자선제검사및집중점검을적극추진한다. 전국5인이상사적모임금지조치는그대로유지한다. 7월부터예정된새로운거리두기로의원활한전환과휴가철등을고려하여콘서트,스포츠경기장등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