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7 (금)

  • 맑음동두천 21.6℃
  • 구름많음강릉 19.0℃
  • 맑음서울 23.9℃
  • 대전 19.9℃
  • 구름많음대구 20.7℃
  • 흐림울산 20.9℃
  • 흐림광주 23.5℃
  • 흐림부산 20.3℃
  • 흐림고창 21.8℃
  • 흐림제주 22.9℃
  • 구름조금강화 22.8℃
  • 구름조금보은 18.4℃
  • 구름조금금산 20.2℃
  • 흐림강진군 24.7℃
  • 구름많음경주시 19.5℃
  • 구름많음거제 21.4℃
기상청 제공

뉴스

추석 연휴 항만 정상운영…해수부, 18∼22일 특별대책 시행

비상운영 체계 유지·지방해양수산청별 상황실 운영
해양수산부

URL복사
[한국방송/김국현기자] 해양수산부는 추석 연휴에도 항만서비스를 차질없이 제공하기 위해 오는 18∼22일 ‘항만운영 특별대책’을 시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우선 하역 작업이 필요한 선주나 화주가 미리 운영사에 요청하면 연휴 기간에도 정상적으로 화물을 반·출입할 수 있도록 했다.

이를 위해 연휴기간 동안 긴급하게 처리가 필요한 화물이 발생할 경우를 대비, 항만별로 항만근로자 교대 휴무, 긴급연락망 유지 등 비상운영 체계를 유지한다.

또 선박이 원활하게 입·출항할 수 있도록 항만 민원신고와 허가신청 업무를 처리하는 ‘해운항만물류정보시스템(PORT-MIS)’도 정상적으로 운영하고 시스템 장애 발생에 대비하기 위한 관리인력도 24시간 상시 대기하도록 할 예정이다.

예선업체와 도선사는 항만별로 대기조를 편성해 평상시와 동일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선박연료공급업·항만용역업·선용품공급업체 등 항만운송관련업체도 추석 당일을 제외하고 정상적으로 운영하되 미리 요청이 있을 경우 추석 당일에도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안전이나 보안사고 예방을 위한 청원경찰과 특수경비원 등 항만보안인력도 정상적으로 상주한다.

해수부는 추석 연휴기간 중에 도움을 받을 수 있는 항만운영 관련 업체의 연락처를 각 지방해양수산청과 항만공사 누리집에 게시할 계획이다.

또 긴급상황 발생 시 즉시 대처할 수 있도록 지방해양수산청별로 상황실을 운영한다.

문의: 해양수산부 항만운영과 044-200-5772 



종합뉴스

더보기
누리호 발사까지 앞으로 한 달…‘우주의 꿈, 누리호’ 행사
[한국방송/김명성기자] 오는 10월 21일 예정인 누리호의 발사 한 달을 앞두고 한국형 발사체의 의미와 그동안의 개발 과정 등을 소개하는 행사가 열린다. 대전 국립중앙과학관은 오는 17일부터 발사 성패와 관계없이 우리나라가 독자적으로 개발한 한국형발사체 누리호의 발사가 갖는 의미를 자라나는 세대에 전달하기 위해 ‘우리 손으로 여는 우주의 꿈, 누리호’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국립중앙과학관과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의 협업을 통해 마련됐는데, 특히 누리호 발사 성공을 위한 국민적 응원분위기도 조성하기 위함이다.사진전 및 누리호 엔진 전시 전경. (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번 행사는 누리호 개발과정에서 연구진들의 노력을 엿볼 수 있는 사진전과 함께 실제 성과물인 한국형발사체 75톤급 엔진 실물 전시, 엔진 개발자의 생생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는 특별강연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먼저 국립중앙과학관 중앙볼트에서 개최되는 사진전은 한국형발사체 개발 과정에서 겪은 연구진들의 땀과 노력을 느낄 수 있도록 실제 연구현장의 생생한 사진들을 만날 수 있다. 또한 한국형발사체 75톤급 엔진의 실물을 전시하는데, 이는 실제 개발 시험에 사용된 2단부 실물(E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