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6 (월)

  • 맑음동두천 33.8℃
  • 맑음강릉 32.4℃
  • 맑음서울 35.2℃
  • 구름조금대전 34.5℃
  • 구름조금대구 33.5℃
  • 맑음울산 30.5℃
  • 구름많음광주 31.1℃
  • 맑음부산 30.8℃
  • 구름많음고창 32.9℃
  • 흐림제주 29.4℃
  • 맑음강화 32.3℃
  • 맑음보은 32.2℃
  • 맑음금산 33.2℃
  • 구름많음강진군 31.7℃
  • 맑음경주시 32.7℃
  • 구름조금거제 28.9℃
기상청 제공

경제

평택시, 평택 자동차클러스터 조성사업 본격 추진

-자동차 산업, 유통, 관광 등이 복합된 자동차 클러스터 조성 예정-

URL복사
[평택/김한규기자]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12일 언론브리핑을 통해 환황해권 중심의 자동차 복합단지로 본격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평택 자동차클러스터 조성사업 민간사업자 공모 절차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평택시의 공모 구상(안)은 포승읍 일원에 자동차 관련 전시, 구매, 체험, 교육 등 다양한 콘텐츠 집적화로 신 관광, 문화 수요 창출 및 미래 자동차 산업을 위한 혁신 클러스터를 조성하여 일본 도요타 박물관, 독일 BMW박물관 등과 같이 한국을 대표하는 명소로 국내 유일의 자동차클러스터를 조성하는 계획이다.

대상지는 서평택IC와 인접하고 서해안고속도로, 국도38호선, 국도77호선 등 주요 도로와 접해 광역교통 접근성이 매우 뛰어나고, 자동차 물동량 1위를 자랑하는 평택항과도 3㎞ 거리에 있는 입지적 장점을 가지고 있다.

공모 사업에서는 개발계획, 사업계획, 운영계획 등을 갖춘 우수한 민간사업자를 선정할 예정이며, 평택시의 시책 방향에 부합하는 산업・상업・체험 융합형 클러스터 조성이 가능한 민간 사업자를 선정하는 것이 목표이다.

공모 일정은 12일 공고를 시작해 8월 11일까지 사업 참가 의향서를 제출한 업체(컨소시엄)로 한정되며, 향후 선정심의위원회에서 평가 후 11월 초 우선 협상 대상자를 선정할 계획이다.

정장선 시장은 “자동차 수출입항으로만 인식되고 있는 평택항이 보고 즐길 수 있는 미래형 첨단 자동차 특화 단지로 탈바꿈 될 것”이라고 비전을 밝혔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스포츠기본법·체육인복지법 국회 통과…“스포츠 정책 전환 초석”
[한국방송/김명성기자] 우리나라 미래 스포츠 정책을 선도할 기틀을 세우기 위한 법적 체계가 마련됐다. 국민 모두가 스포츠와 신체활동에 자유롭고 평등하게 참여할 권리, 전문 체육인이 생활에 대한 큰 걱정 없이 국가 체육 발전과 국민의 행복 증진에 이바지할 수 있는 환경 조성, 국민 생활체육과 전문체육을 이어주는 스포츠클럽 활성화를 통한 스포츠복지 증진 등 세 가지를 기본 방향으로 하고 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지난달 15일 스포츠클럽법 제정에 이어, 지난 23일 스포츠기본법과 체육인복지법 제정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고 26일 밝혔다. 스포츠기본법 제정안은 지난해 10월과 지난 3월에 발의된 제정안 2건이 통합·조정된 안으로, 모든 국민이 차별 없이 자유롭게 스포츠 활동에 참여하며 스포츠를 향유할 기본적 권리로서의 스포츠권 보장, 이를 위한 국가와 지방자치단체의 책무, 스포츠진흥계획 수립, 국가스포츠정책위원회 설치 등을 기본 내용으로 하고 있다. 체육인복지법 제정안은 지난해 6월과 7월에 발의된 제정안 2건이 통합·조정된 안으로, 체육인에 대한 복지 증진을 위한 다양한 제도적 장치뿐 아니라 국가 및 지방자치단체의 시책마련 의무를 규정함으로써 체육인의 생활안정과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