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02 (목)

  • 구름조금동두천 19.9℃
  • 구름조금강릉 19.6℃
  • 맑음서울 21.5℃
  • 구름많음대전 21.0℃
  • 흐림대구 20.6℃
  • 울산 21.1℃
  • 흐림광주 21.9℃
  • 흐림부산 21.2℃
  • 흐림고창 21.5℃
  • 구름많음제주 25.5℃
  • 구름조금강화 21.3℃
  • 흐림보은 19.4℃
  • 구름많음금산 20.9℃
  • 흐림강진군 21.8℃
  • 흐림경주시 20.8℃
  • 흐림거제 21.7℃
기상청 제공

커뮤니티

서울요리학원, KBS 다큐멘터리 3일 통해 집중 조명

URL복사

서울--(뉴스와이어) 2015년 11월 06일 -- 지난 1일 KBS 다큐멘터리 3일에서는 셰프를 꿈꾸는 서울요리학원 학생들의 고군분투 현장이 방송됐다. 당시 방송에서는 종로에 위치한 요리학원들 중 글로벌 인재를 육성하는 서울요리학원이 소개돼 시청자들의 많은 관심을 받았다. 

입시를 대비해 원내 경진대회를 치르고 있는 학생들은 주어진 시간 내에 세 가지의 한식요리를 만드는 데에 여념이 없었다. 무엇보다도 집중력과 판단력이 중시되는 과정이다. 

상하이 요리대회 준비반 학생들의 모습도 방영됐다. 10여개국의 250여명의 참가자들과 경쟁해야 하는 대회이기 때문에 한달 전부터 준비에 들어간다. 창작메뉴를 구성하고, 국제대회 메달리스트 강사의 시연 수업을 듣는 등 엄격한 강사의 지도 하에 다양한 요소를 완벽하게 마스터하기 위해 밤샘 연습도 마다하지 않았다. 

서울요리학원의 강사는 “워낙 힘든 직업이다 보니 이 곳에서 버티는 학생만이 성공할 수 있다는 믿음으로 엄격히 지도하고 있다”며 지도 철학을 밝혔다. 또 요리를 시작한 지 한 달 만에 세계대회에서 동메달을 수상했다는 한 학생은 “원하는 길이기 때문에 힘들어도 참고 연습에 매진하고 있다”며 “나중에 모두 경험이 될 거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서울요리학원은 이러한 청소년들을 위해 다양한 커리큘럼을 마련하고 있다. 일관된 단순 수업에서 벗어나 자격증 취득반, 세계대회 준비반, 입시준비반 등 학생들의 니즈에 맞는 맞춤형 강좌를 진행 중이다. 

또 서울요리학원은 8년간 대학특별전형반을 운영 해온 노하우를 자랑한다. 경희대, 세종대, 숙명여대, 수원과학대, 한국관광대, 청강문화대 등 국내 대학들뿐만 아니라 르꼬르동블루, 미국의 C.I.A. 요리학교(Culinary Institute of America) 등 해외 요리학교에도 학생들을 입학시킨 바 있다. 

더불어 필리핀세계대회, 룩셈부르크요리대회 및 터키국제요리대회, 태국국제요리대회 등 유수의 공인된 해외요리대회에서 중고등학생 참가자들이 금상을 비롯한 다양한 수상실적을 쌓고 있다. 

서울요리학원 수강 문의는 전화(070-4495-9030)혹은 홈페이지(http://www.seoulcooking.net)로 하면 된다.
출처: 서울요리학원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해킹 막아라”…과기부, 산하기관에 정보보호 전담조직 신설
[한국방송/오창환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최근 정부·공공기관에 대한 사이버 해킹 시도가 늘어나는 추세를 반영해 사이버 위기 대응체계를 강화하기 위해 개선방안을 마련했다. 이에 따라 정보보호 최고책임자를 지정·운영하고 전담조직을 신설해 인력을 확보한다. 특히 정보 보호 사업 예산을 정보화사업 예산대비 15% 이상 반영하는 것을 의무화할 계획이다. 또한 올해 처음으로 25개 산하기관에서 사이버 모의 침투 훈련을 실시하는 동시에 정보보호 관련 기관운영평가 제도를 개선하고 정보보안 감사지원시스템을 도입할 방침이다. ◆ 정보보호 조직 및 인력 강화 과기정통부는 산하기관이 정보보호 업무를 전문적이고 체계적으로 수행할 수 있도록 기관규모 등을 고려해 내년까지 정보보호 전담 조직을 신설한다. 이러한 조치는 최근 사이버 침해가 특정목표 아래 수단과 기법이 보다 치밀하게 계획되는 등 보다 조직화되고 있는 추세에 있음을 고려할 때 적절한 것으로 평가된다고 과기부는 밝혔다. 또한 정보보안 기본지침을 개정해 산하기관이 최소한으로 확보해야 할 정보보호 전담 인력의 기준도 상향하고, 현재 재직 중인 정보보호 담당직원은 정보보호 전문자격증을 취득하거나 정보보호 전문기관의 교육이수 의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