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7 (월)

  • 흐림동두천 20.9℃
  • 흐림강릉 21.5℃
  • 서울 23.2℃
  • 흐림대전 24.5℃
  • 구름많음대구 22.7℃
  • 구름조금울산 22.0℃
  • 흐림광주 24.7℃
  • 구름조금부산 23.6℃
  • 흐림고창 24.9℃
  • 구름조금제주 26.0℃
  • 흐림강화 21.4℃
  • 흐림보은 22.1℃
  • 흐림금산 23.7℃
  • 맑음강진군 26.2℃
  • 구름많음경주시 21.7℃
  • 구름조금거제 23.0℃
기상청 제공

커뮤니티

청주, 성안길 시네마거리 페스티벌 개최

도시관광활성화사업(시네마거리조성, 관광종합안내소, 랜드마크) 준공 기념

URL복사


(한국방송뉴스(주)) 청주시는 오는 25일부터 27일까지 3일간 성안길 일원에서 ‘성안길 시네마거리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페스티벌 기간에는 성안길 시네마거리 조성사업 준공을 기념해 다양한 행사가 펼쳐질 예정이다.

25일에는 고적대 퍼레이드를 시작으로 오후 3시 개막식, 오후 3시 40분 영화배우 장혁 팬사인회, 오후 8시 야외 영화 상영을 한다.

25일부터 27일까지는 영화 속 캐릭터 복장을 한 퍼포머들이 성안길 시네마거리에 출현해 관람객들에게 포토타임을 제공한다.

영화의 명장면을 OST음악과 함께 재현하는 퍼포먼스도 펼쳐진다. 시네마 프린지 스테이지에서는 음악, 비보이, 마술 등 각종 공연이 열린다. 상설프로그램은 내가 만드는 UCC, 한국영화포스터전시회, 영화촬영장비전시회가 있다.

한편 청주시에서는 지난해부터 성안길 도시관광활성화사업이 추진됐다. 주요내용은 시네마거리 이정표 및 안내판, 영화배우 핸드프린팅, 시네마 디자인 벤치 설치의 시네마거리 조성사업과 관광종합안내소 설치, 청주읍성도 모형 랜드마크 설치다.

이 사업은 1,500년 역사를 자랑하는 성안길이 최근 도심상권 축소로 위기를 맞게 됐으나 베테랑, 닥터스 등 영화와 드라마 촬영 장소로 각광받고 있다는 점에 착안해 이 거리를 시네마거리로 조성, 옛 명성을 되찾고 젊음과 낭만이 넘치는 거리로 되돌려 놓자는 성안길상점가상인회와 영화관련 지역교수들의 의견을 모아 추진하게 됐다.

청주시 관계자는 “성안길 도시관광활성화 사업을 통해 성안길이 시민과 국내외 관광객들이 많이 찾는 문화·쇼핑·힐링의 공간이 될 것”이라며 “이번 성안길 시네마거리 페스티벌에 많은 시민들의 참여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대한민국의 기후‧환경 정책 전문가들, 한자리에 모여 기후변화 대응 선언
[한국방송/오창환기자] 외교부와 환경부는 9월 28일 오후 국회물포럼, 아시아 물 위원회와 함께 신라호텔에서 우리나라의 기후·환경 정책 전문가들과 함께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한국의 글로벌 리더십 세미나’를 개최한다. 이날 행사에는 △한정애 환경부 장관, △최종문 외교부 제2차관, △변재일 국회의원(국회물포럼 회장), △반기문 글로벌녹색성장연구소(GGGI) 의장(제8대 유엔사무총장), △박재현 아시아물위원회 회장(한국수자원공사 사장) 등이 참석한다. * 주요 참석자 : 김동진 환경부 수자원정책관, 한민영 외교부 기후환경과학외교국 심의관, 이종진 한국수자원공사 글로벌사업본부장, 유종일 한국개발연구원(KDI) 국제정책대학원장, 김흥종 대외경제정책연구원장, 심보균 유엔거버넌스센터 원장, 이면우 세종연구소 부소장, 홍일표 경제인문사회연구회 사무총장 등 이번 행사는 신기후체제 출범 이후 유럽연합(EU)의 탄소국경조정제도(CBAM) 도입 등 국제사회가 기후위기 대응을 본격화하는 가운데, △물 분야 탄소중립과 지속가능발전목표(SDG6)의 이행, △환경․사회․지배구조(ESG) 등 기후위기에 대응하기 위한 우리나라의 역할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는 한정애 환경부 장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