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0 (수)

  • 흐림동두천 23.5℃
  • 흐림강릉 18.7℃
  • 서울 24.5℃
  • 대전 21.4℃
  • 대구 20.9℃
  • 울산 21.2℃
  • 광주 20.4℃
  • 부산 21.7℃
  • 흐림고창 20.9℃
  • 제주 21.6℃
  • 흐림강화 23.0℃
  • 흐림보은 20.7℃
  • 흐림금산 20.2℃
  • 흐림강진군 21.2℃
  • 흐림경주시 20.5℃
  • 흐림거제 22.0℃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문재인 대통령 "日, 막다른 길 가지 않길 바란다"

[한국방송/이광일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일본의 반도체 소재 수출규제 조치에 대해 일본의 태도 전환을 촉구했다.

문 대통령은 10일 오전 청와대에서 국내 30대 대기업 총수와 CEO를 청와대로 불러 가진 회동에서 "무엇보다 정부는 외교적 해결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면서 "일본 정부도 화답해 주기를 바라며, 더 이상 막다른 길로만 가지 않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는 지난 8일 일본 측에 조치 철회를 공식 요구한 데 이어 일본의 성의 있는 조치를 거듭 촉구한 것이다. 
 

문 대통령은 이어 "일본 정부가 정치적 목적을 위해 우리 경제에 타격을 주는 조처를 하고 아무런 근거 없이 대북제재와 연결하는 발언을 하는 것은 양국 우호와 안보 협력 관계에 결코 바람직하지 않다"고 지적한 뒤 "양국의 경제에도 이롭지 않은 것은 물론 당연히 세계 경제에도 악영향을 미치게 될 것이므로 우리는 국제적인 공조도 함께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일본의 조치를 '정치적 목적'이라고 규정한 데서 한 발짝 더 나아가 이를 한국의 대북제재와 연결한 데 대해 사실상 강한 유감을 표명한 것으로 해석된다. 

  

이어 문 대통령은 "전례 없는 비상 상황인 만큼 무엇보다 정부·기업이 상시로 소통·협력하는 민관 비상 대응 체제를 갖출 필요가 있다"며 "주요 그룹 최고경영자와 경제부총리·청와대 정책실장이 상시 소통체제를 구축하고 장·차관급 범정부지원체제를 운영해 단기적·근본적 대책을 함께 세우고 협력해나가자"고 밝혔다. 


그러면서 "기업과 정부가 힘을 모은다면 지금의 어려움은 반드시 극복하고 오히려 우리 경제를 발전시키는 계기로 삼을 수 있을 것"이라며 "오늘 우리의 만남이 걱정하시는 국민에게 희망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또 "지금까지 우리 경제가 늘 그래왔듯이 함께 힘을 모아 위기를 기회로 바꾸어낼 수 있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배너

문재인 대통령 "日, 막다른 길 가지 않길 바란다"
[한국방송/이광일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일본의 반도체 소재 수출규제 조치에 대해 일본의 태도 전환을 촉구했다. 문 대통령은 10일 오전 청와대에서 국내 30대 대기업 총수와 CEO를 청와대로 불러 가진 회동에서 "무엇보다 정부는 외교적 해결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면서 "일본 정부도 화답해 주기를 바라며, 더 이상 막다른 길로만 가지 않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는 지난 8일 일본 측에 조치 철회를 공식 요구한 데 이어 일본의 성의 있는 조치를 거듭 촉구한 것이다. 문 대통령은 이어 "일본 정부가 정치적 목적을 위해 우리 경제에 타격을 주는 조처를 하고 아무런 근거 없이 대북제재와 연결하는 발언을 하는 것은 양국 우호와 안보 협력 관계에 결코 바람직하지 않다"고 지적한 뒤 "양국의 경제에도 이롭지 않은 것은 물론 당연히 세계 경제에도 악영향을 미치게 될 것이므로 우리는 국제적인 공조도 함께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일본의 조치를 '정치적 목적'이라고 규정한 데서 한 발짝 더 나아가 이를 한국의 대북제재와 연결한 데 대해 사실상 강한 유감을 표명한 것으로 해석된다. 이어 문 대통령은 "전례 없는 비상 상황인 만큼 무엇보다 정부·기업이 상시로 소통·협력하는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