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1 (화)

  • 구름많음동두천 24.7℃
  • 흐림강릉 18.4℃
  • 구름조금서울 23.9℃
  • 구름조금대전 24.7℃
  • 구름많음대구 23.4℃
  • 구름조금울산 21.2℃
  • 흐림광주 20.4℃
  • 흐림부산 19.3℃
  • 흐림고창 20.0℃
  • 맑음제주 21.7℃
  • 구름조금강화 23.3℃
  • 구름많음보은 23.5℃
  • 구름조금금산 24.3℃
  • 구름많음강진군 21.4℃
  • 구름많음경주시 21.5℃
  • 구름많음거제 21.2℃
기상청 제공

문화연예

국내 첫 목화 재배지서 “목화야 놀자

산청군 14~15일 목면시배유지서
오는 11월까지 매월 셋째 금·토

  

[산청/허정태기자] 문익점 선생이 목화씨를 들여와 우리나라에서 처음으로 목화를 재배한 곳에서 면화의 역사와 의미에 대해 배우는 체험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산청군과 산청문화원은 오는 14, 15일 양일간 단성면 목면시배유지에서 목화야 놀자행사를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체험 프로그램은 문화재청의 공모사업인 생생문화재 사업에 선정된데 따른 것이다. 이 사업은 목면시배유지를 중심으로 문화재의 역사적 의미와 가치를 창출하는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산청문화원 주관으로 진행되는 목화야 놀자는 올해 11월까지 매월 셋째 주 금·토요일마다 운영된다.

 

각 회차마다 색다른 체험활동과 공연으로 구성되며, 특히 오는 15일 오후 2시에는 문익점 선생을 주제로 한 마당극과 오카리나 공연이 눈길을 끌 것으로 기대된다.

 

체험 프로그램은 목화솜 인형 만들기와 손수건 천연염색을 비롯해 인형극, 풍물놀이 공연 등 다채로운 내용으로 채워진다.

 

문화재에 관심이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가족 또는 단체 단위 관람도 참여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산청문화원(973-0977)로 문의하면 된다.

 

산청군 관계자는 산청군에서는 우리나라 최초의 목화 재배지인 이곳 목면시배유지를 새로운 관광자원이자 역사문화 체험지로 개발하기 위한 사업을 추진 중이라며 생생문화재 사업 목화야 놀자가 우리 문화재의 소중함을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