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08 (월)

  • 맑음동두천 5.2℃
  • 구름많음강릉 6.2℃
  • 맑음서울 8.7℃
  • 맑음대전 6.5℃
  • 맑음대구 7.7℃
  • 맑음울산 6.4℃
  • 박무광주 8.4℃
  • 박무부산 11.1℃
  • 맑음고창 2.9℃
  • 박무제주 12.4℃
  • 맑음강화 5.6℃
  • 맑음보은 2.2℃
  • 맑음금산 2.6℃
  • 구름조금강진군 9.7℃
  • 맑음경주시 4.5℃
  • 구름많음거제 9.9℃
기상청 제공

경제

산청군 농촌 신활력 사업 70억원 지원 받는다

[산청/허정태기자] 경남 산청군이 농림축산식품부의 ‘농촌 신활력 플러스 사업’에 선정돼 70억원을 지원 받는다.

5일 농림축산식품부와 산청군에 따르면 올해 ‘농촌 신활력 플러스사업’ 신규 대상지 전국 20개 시․군 가운데 산청군이 선정돼 2022년까지 70억원을 지원 받는다.

농촌 신활력 플러스사업은 농촌의 지역 자산과 민간 조직을 활용해 지역 특화 산업을 고도화하고 사회적 일자리를 창출하는 사업이다. 문재인 정부의 국가균형발전 기본계획 중 농업·농촌 분야 핵심 사업이기도 하다.

농식품부는 43개 신청 지역에 대해 지역 주민의 참여도, 기존 시설 및 조직과의 연계성 등 사업계획을 중점 심사해 20개 시·군을 선정했다.

경남 도내에서는 5개 지자체가 신청, 경남도의 현장․대면평가와 농식품부 평가를 거쳐 산청군과 함양군이 선정됐다.

선정된 지역은 기본계획 협의와 역량 강화 교육 등 준비를 거쳐 오는 12월부터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1년 차에 7억원, 2~4년 차에 매년 21억원 등 총 70억원(국비 70%, 지방비 30%)이 투자된다.

이번에 산청군이 선정된 사업은 ‘한방약초 융복합 신활력 플러스 사업’이다.

이 사업은 지리산에서 자생하는 1000여종의 한방약초와 국내 한방약초산업의 선도지인 산청군의 인프라를 활용하는 사업이다.

한방약초융복합사업, 약선음식 활성화 사업, 약초농업 기반 고도화 등을 테마로 한 사업이 추진된다. 특히 한방약초수출 베이스캠프 및 마케팅, 역량강화사업 등 SW부문의 사업에 대한 전략도 수립했다.

군 관계자는 “이번에 선정된 농촌 신활력 플러스사업은 2020년 함양산삼항노화 엑스포 개최와 맞물려 위축된 지역 경제와 관광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며, 치열한 경쟁을 통해 선정된 만큼 이번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