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2 (화)

  • 맑음동두천 3.0℃
  • 구름많음강릉 8.0℃
  • 박무서울 4.5℃
  • 흐림대전 6.3℃
  • 흐림대구 8.7℃
  • 맑음울산 7.8℃
  • 박무광주 6.0℃
  • 맑음부산 8.5℃
  • 구름많음고창 5.5℃
  • 박무제주 8.6℃
  • 구름조금강화 4.8℃
  • 맑음보은 5.4℃
  • 구름많음금산 5.6℃
  • 구름조금강진군 7.4℃
  • 흐림경주시 8.6℃
  • 맑음거제 7.4℃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김정숙 여사, 브루나이 왕비 환담

[한국방송/최동민기자]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 브루나이를 국빈 방문 중인 김정숙 여사는 11일 오전 한 시간 넘는 시간 동안 브루나이 왕궁에서 하싸날 볼키아 국왕이 주최한 공식 환영식을 마친 이후 살레하 왕비와 환담을 나누고 왕궁을 둘러보는 등 친교의 시간을 가졌습니다. 


이 자리에서 김 여사는 “문재인 대통령은 미래는 아시아의 것이라고 생각하고 있다. 신남방정책을 통해 한-브루나이가 서로 도움이 되는 관계가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습니다. 


또한 순방 전 가진 브루나이 유학생 초청 간담회를 언급하며 “브루나이 젊은이들은 자신들이 두 나라의 가교역할을 하고 싶다고 말했다. 그들이 양국 미래 발전에 있어 발전적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살펴보겠다.”고 말했습니다. 


김 여사와 살레하 왕비는 한국 드라마, 한국 배우, 한국 문화 등 한류열풍과 두 나라 간의 직항노선, 아름다운 브루나이의 자연풍경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며 친교의 시간을 가졌습니다. 



2019년 3월 11일

청와대 부대변인 고민정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