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05 (화)

  • 구름많음동두천 11.9℃
  • 구름많음강릉 16.4℃
  • 연무서울 12.0℃
  • 연무대전 13.5℃
  • 연무대구 14.7℃
  • 연무울산 14.9℃
  • 연무광주 12.8℃
  • 연무부산 15.6℃
  • 흐림고창 12.9℃
  • 연무제주 12.4℃
  • 구름많음강화 11.7℃
  • 구름많음보은 12.0℃
  • 구름많음금산 13.1℃
  • 흐림강진군 14.5℃
  • 구름많음경주시 16.5℃
  • 구름많음거제 14.8℃
기상청 제공

뉴스

성남시 장애인 복지택시 80대로 늘려 ‘법정기준 2배’

1·2급 장애인 8040명…100명당 1대꼴

[성남/최동민기자] 성남시(시장 은수미)가 교통약자 이동 지원 차량인 ‘장애인 복지택시’를 모두 80대로 늘려 법정기준 대수의 2배를 확보했다.


시는 3월 4일 기존 68대이던 장애인 복지콜택시를 12대 증차했다.


이로써 1·2급 장애인이 8040명인 성남시는 100명당 1대꼴로 장애인 복지택시를 운행하게 됐다.


교통약자의 이동편의 증진법은 장애인 복지택시의 법정기준 대수를 1·2급 장애인 200명당 1대로 규정해 성남시의 법정 대수는 40대다.


성남시는 2006년 처음 10대의 장애인 복지콜택시를 도입한 이후 대수를 점차 늘려 이번에 법정 기준의 200%를 충족하게 됐다.


성남시 복지콜택시는 장애인이 휠체어로 쉽게 탑승하고 하차할 수 있는 카니발 리프트 특장차량(배기량 2199cc)이다. 운전자를 포함해 최대 5명이 장애인과 함께 탈 수 있다.


이용 대상자는 성남시에 등록된 장애인(3만5834명) 가운데 1~2급 중증 장애인(8040명), 지체 3급 장애인(1921명), 의사 소견서를 첨부한 휠체어 사용자, 동반 보호자 등이다.


교통약자이동지원센터(☎1577-1158)로 전화하면 이용할 수 있다. 하루 24시간 즉시 콜과 병원 진료 때 시간 예약제를 병행한다.


요금은 10㎞까지 기본요금 1500원이며, 거리 144m당 요금 50원이 가산된다. 야간 할증과 시외 요금은 각각 20% 합산된다.


지난해 성남시 장애인 복지콜택시는 20만223회 운행했다.


시는 장애인의 복지콜택시 이용 편의를 돕기 위해 교통약자이동지원센터 홈페이지(www.성남시교통약자이동지원센터.kr)도 개설했다. 홈페이지는 이용방법, 이용약관, 공지사항 등의 메뉴로 구성돼 있다. 다음 달 중에는 예약 접수, 대기 순번 조회 기능을 추가한다.


같은 날, 장애인 야외 나들이 전용 대형버스인 ‘조이누리 버스’도 운행을 시작했다. 성남시가 장애인과 그 가족의 여가·문화 활동을 지원하려고 3억원을 들여 사들였다. 기존 45인승이던 버스 내부를 개조해 휠체어 8인석, 일반인 25인석 등 모두 33명이 탈 수 있다.

 



배너

국방부, 경기도와 북한군 묘지 이관 업무협약서 체결
[한국방송/김기재기자] 국방부(차관 서주석)와 경기도(평화부지사 이화영)는 3월 4일(월) 11시 30분 국방부 청사에서 경기도 파주에 위치한 북한군 묘지 시설을 경기도로 이관하기 위한 업무협약서를 체결하였습니다. * 북한군 묘지(파주시 적성면) : 국방부에서 1996년부터 ‘북한군·중국군묘지’로 조성·관리, 2014년 중국군 유해송환 이후 최근(2018.4월) ‘북한군 묘지’로 명칭 변경(현재 북한군 유해 843구 매장상태 관리 中) 이번 업무협약서 체결은 국방부가 관리하고 있는 경기도 파주시 적성면에 위치한 ‘북한군 묘지’를 경기도로 이관하기 위한 것으로, 국방부는 관련 법규 및 제반 절차에 따라 북한군 묘지의 토지 소유권을 경기도로 이관하고, 그에 상응하는 토지를 경기도로부터 인수하기로 하였습니다. 경기도는 조성된 북한군 묘지를 접경지역 발전을 위한 평화와 화해의 공간으로 조성하여 활용해 나갈 것이며, 국방부는 필요한 사항에 대해 적극 협조하기로 하였습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경기도는 북한군 묘지에 대한 평화공원 조성 등을 통해 한반도 평화정착 과정에서 의미 있는 역할을 수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앞으로 국방부와 경기도는 관련 법규·규정에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