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5 (토)

  • 흐림동두천 23.2℃
  • 구름많음강릉 31.0℃
  • 연무서울 24.1℃
  • 구름많음대전 25.1℃
  • 구름많음대구 28.6℃
  • 구름많음울산 29.4℃
  • 구름조금광주 24.3℃
  • 구름많음부산 27.1℃
  • 구름많음고창 25.2℃
  • 구름많음제주 24.2℃
  • 흐림강화 21.8℃
  • 구름많음보은 25.3℃
  • 흐림금산 25.1℃
  • 구름많음강진군 24.0℃
  • 구름많음경주시 29.6℃
  • 흐림거제 28.3℃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국방부, 경기도와 북한군 묘지 이관 업무협약서 체결

[한국방송/김한규기자] 국방부(차관 서주석)와 경기도(평화부지사 이화영)는 3월 4일(월) 11시 30분 국방부 청사에서 경기도 파주에 위치한 북한군 묘지 시설을 경기도로 이관하기 위한 업무협약서를 체결하였습니다.

* 북한군 묘지(파주시 적성면) : 국방부에서 1996년부터 ‘북한군·중국군묘지’로 조성·관리, 2014년 중국군 유해송환 이후 최근(2018.4월) ‘북한군 묘지’로 명칭 변경(현재 북한군 유해 843구 매장상태 관리 中)

이번 업무협약서 체결은 국방부가 관리하고 있는 경기도 파주시 적성면에 위치한 ‘북한군 묘지’를 경기도로 이관하기 위한 것으로,

국방부는 관련 법규 및 제반 절차에 따라 북한군 묘지의 토지 소유권을 경기도로 이관하고, 그에 상응하는 토지를 경기도로부터 인수하기로 하였습니다.

경기도는 조성된 북한군 묘지를 접경지역 발전을 위한 평화와 화해의 공간으로 조성하여 활용해 나갈 것이며, 국방부는 필요한 사항에 대해 적극 협조하기로 하였습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경기도는 북한군 묘지에 대한 평화공원 조성 등을 통해 한반도 평화정착 과정에서 의미 있는 역할을 수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앞으로 국방부와 경기도는 관련 법규·규정에 따라 시설 관리전환 및 부지교환 절차를 진행해 나갈 예정입니다.

서주석 국방부차관은 이번 협약이 “한반도 평화 및 제네바 협약에 명시된 인도주의 원칙에 따라 경기도에서 북한군 묘지를 체계적이고 단정하게 관리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하였습니다.


이화영 평화부지사는 “경기도는 이번 북한군 묘지 이관을 통해 남북평화 협력시대를 주도하는데 매우 뜻깊은 역할을 수행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한다”고 하였습니다. 


배너

문재인 대통령 농부 변신 ··· 경주서 모내기
[한국방송/김근해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24일 경북 경주시를 방문해 주민과 함께 모내기를 하며 농업인들을 격려했다.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이개호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철우 경북지사·주낙영 경주시장·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 등과 경주시 안강읍 옥산마을을 찾았다. 안강읍은 안강평야를 중심으로 농경지가 넓게 펼쳐진 들녘이 있는 경주의 대표적 쌀 주산지다.특히 옥산마을은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를 신청한 옥산서원 등 전통문화가 잘 보존된 마을로, 마을 공동체가 활발히 운영되고 있다고 청와대는 설명했다. 문 대통령은 주 시장으로부터 마을 현황과 경주시 농업 현황 등을 보고받고 근처 논으로 이동해 주민과 함께 이앙기를 조작하며 모내기를 했다. 모내기 현장에서는 최근 많이 활용되는 농업용 드론과 자율주행 이앙기 시연도 이뤄졌다.문 대통령은 이 장관 등에게 "고령화와 노동력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촌 현실을 고려할 때 신기술 개발·확산이 절실하다"면서 "농번기에 부족한 일손을 덜 수 있게 농업의 기계화·첨단화에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모내기를 마치고 마을 부녀회가 새참으로 준비한 국수와 막걸리를 먹으며 주민들과 대화하는 시간도 가졌다. 문 대통령은 이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