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10 (목)

  • 맑음동두천 -0.1℃
  • 맑음강릉 2.9℃
  • 맑음서울 0.5℃
  • 맑음대전 -2.8℃
  • 맑음대구 1.0℃
  • 맑음울산 1.6℃
  • 맑음광주 1.1℃
  • 맑음부산 3.1℃
  • 맑음고창 -1.2℃
  • 흐림제주 7.5℃
  • 흐림강화 0.1℃
  • 맑음보은 -5.4℃
  • 맑음금산 -5.8℃
  • 흐림강진군 1.3℃
  • 맑음경주시 1.6℃
  • 구름많음거제 3.6℃
기상청 제공

문화연예

인천대학교 인천학연구원 발간 도서 2016년에 이어 2018년 세종도서 학술부문 우수도서 선정

[이천/이광일기자] 인천대학교 부설 인천학연구원(원장 조봉래)이 올해 20182월 발간한 인천학

연구총서토층에 담긴 인천의 시간 - 유적으로 보는 인천 이야기-(박성우·이희인 공저)가 문

화체육관광부와 ()출판문화진흥원의 <2018년 세종도서 학술부문> 우수도서로 선정됐다.

 

2018년 하반기 세종도서 학술부문은 총 10개 분야 4,793권이 접수되어 72명 심사위원들의 3차에 걸친

심사결과 320권을 선정하였는데, 인천학연구원의 발간도서인토층에 담긴 인천의 시간 - 유적으로

보는 인천 이야기-(박성우·이희인 공저) 사회과학분야에서 우수도서로 선정되었다.

 

이번 우수도서 선정은 개항기 인천의 문화접변과 시각적 모더니티(저자, 강성우) 2016년 세종

도서 학술부분 우수도서로 선정된데 이은 쾌거로, 이는 인천학연구원이 그간 한국연구재단 등재학술

지인 인천학연구를 비롯하여 인천학 연구총서인천학 자료총서를 발간하는 등 인천학

정립을 위해 노력한 결과라고 할 수 있다.

 

지금까지 이루어진 인천지역의 고고학적 성과를 바탕으로, 2명의 저자가 전공에 따라 선사와 역

사시대로 나누어 집필한 이 책은 어려운 고고학을 쉽게 풀어 일반 대중들도 이해하기 편하게 서술

되어 있어, 땅 속 인천 이야기를 통해 인천의 지역적 특색을 알 수 있는 좋은 자료라고 할 수 있다.


배너

문 대통령 “함께 잘 사는 경제, 개천서 용 나오는 사회 만들자”
[한국방송/이용진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올해는 국민의 삶 속에서 정부의 경제정책이 옳은 방향이라는 것을 확실히 체감되도록 하는 것이 목표”라며 “그러려면 성과를 보여야 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청와대 영빈관에서 가진 신년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언급한 뒤 “‘혁신’으로 기존 산업을 부흥시키고, 새로운 성장 동력이 될 신산업을 육성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1대 99 사회 또는 승자독식 경제라고 불리는 경제적 불평등은 비단 우리만의 문제는 아니라 전세계가 직면한 공통의 과제로, 세계는 드디어 그 문제를 해결하지 않고서는 성장의 지속이 불가능하다는 사실을 인식하게 됐다”며 “그래서 OECD, IMF 같은 국제기구와 주요 국가들은 ‘포용적 성장’을 그 해법으로 제시하고 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우리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사람중심 경제’와 ‘혁신적 포용국가’가 바로 그 것이다. 공정하게 경쟁하는 공정경제를 기반으로 혁신성장과 소득주도성장을 통해 성장을 지속시키면서 ‘함께 잘사는 경제’를 만드는 것”이라며 “미래의 희망을 만들면서 개천에서 용이 나오는 사회를 만들자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함께 잘 살아야 지속가능한 성장이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