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02 (수)

  • 맑음동두천 0.4℃
  • 맑음강릉 4.5℃
  • 맑음서울 0.0℃
  • 맑음대전 2.6℃
  • 맑음대구 3.6℃
  • 맑음울산 4.6℃
  • 구름조금광주 3.1℃
  • 맑음부산 6.1℃
  • 구름많음고창 1.8℃
  • 흐림제주 5.7℃
  • 구름조금강화 -0.8℃
  • 맑음보은 1.2℃
  • 맑음금산 1.6℃
  • 구름많음강진군 4.2℃
  • 맑음경주시 4.4℃
  • 맑음거제 3.4℃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한미 북핵 수석대표 통화.... 비핵화 협의 계획 조율

오늘 30분간 유선협의…北 신년사·북미간 협의 공유

[한국방송/최동민기자] 한국과 미국의 북핵 협상 수석대표는 2일 통화를 갖고 북한 관련 동향을 공유

하고 향후 한미간 협의 계획을 조율했다.


외교부에 따르면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은 이날 오전 스티븐 비건 미 국무부 대북특별

대표와 약 30여분간 유선 협의를 했다.


외교부 당국자는 “양측은 북한 신년사 평가 및 최근 북미 접촉 동향을 공유하고, 이를 토대로 비핵화·

평화체제 추진전략과 향후 한미간 협의 계획 등을 조율했다”고 설명했다.

지난해 북미 고위급 회담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서울 답방 등이 모두 무산되면서 비핵화 협상

이 교착 국면을 이어가다 최근 다시 대화 기류가 형성되고 있다. 김정은 위원장이 1일 신년사를 통해

북미 정상회담에 대한 적극적인 의사를 밝히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도 이에 화답한 것이다.

특히 김 위원장은 지난달 30일 문재인 대통령에게 보낸 친서를 통해 북미 협상과 한반도 비핵화 과정

에서 우리 정부의 역할을 당부하는 메시지를 담기도 했다. 북한을 다시 협상 테이블로 나오게 하고 성

과 있는 협상을 진행하기 위해 한미간 사전 조율과 긴밀한 소통이 중요하다는 의미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