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12 (목)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사회

인천항 세계적인 크루즈 모항으로 거듭난다.

IPA, 코스타크루즈와 롯데관광간 인천항 크루즈 모항 유치 확정 ... 2018년부터 개시


[인천/이광일기자] 내년 상반기부터 인천항으로 모항으로 하는 세계적인 크루즈선

이 들어온다.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 사장 남봉현)는 세계 대표 크루즈선사인 코스타

크루즈와 롯데관광개발간 인천항 모항 크루즈 유치를 위한 “2018 코스타세레나

전세선 계약조인식행사를 가지고 인천항 모항을 확정시켰다고 밝혔다.

 

내년 상반기 2018년 5월 4일부터~10일까지 인천항을 모항으로 투입하는 전세

선 코스타세레나호는 약 114,000톤급, 승객정원 3,780명 규모의 선박으로 6

박 일정으로 운항예정이며, 운항경로는 인천-(일본)오키나와-(일본)이시가키

-(대만)타이페이 - 부산이다



금번 크루즈 모항 유치는 IPA를 비롯하여 인천시, 서울시, 관광공사, 인천지역 C

IQ 등 유관기관과의 항로유치 노력이 주된 요인으로 평가된다. 이를 통해 사드,

북핵이슈 등으로 침체된 수도권 크루즈 관광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

, 인천항은 과거 기항지를 넘어선 글로벌 크루즈 항만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된다.

, 크루즈선이 모항으로 입항하게 되면 인천항에서 승객의 승하선이 이루어

지고 국내외 관광객의 숙박 및 소비를 창출함으로써 지역경제에 대한 낙수효과

(입출항에 따른 경제적 부가가치)는 더욱 커질 것으로 전망된다.

 

인천항만공사 남봉현 사장은 “2019년도 크루즈전용터미널 개장을 대비하여 크

루즈 모항을 추가 유치할 것이라며, “크루즈 체험단 운영, 중국 관광객 의존도를

완화하기 위하여 일본, 대만 등 크루즈 관광객 다변화 등 크루즈전용터미널 조기

활성화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인천항만공사는 수도권 크루즈산업 발전을 선도하고자 수도권 크루즈활성

화 워킹그룹을 발족하는 등 크루즈 선사 CEO1:1마케팅, 박람회 참가 등의 활

동을 위해 크루즈 유치를 위해 전념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