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28 (수)

  • -동두천 2.9℃
  • -강릉 4.6℃
  • 연무서울 5.0℃
  • 흐림대전 5.4℃
  • 연무대구 5.8℃
  • 구름많음울산 7.3℃
  • 연무광주 8.5℃
  • 구름많음부산 8.1℃
  • -고창 4.0℃
  • 구름많음제주 10.5℃
  • -강화 2.5℃
  • -보은 1.8℃
  • -금산 1.2℃
  • -강진군 4.9℃
  • -경주시 2.6℃
  • -거제 6.1℃
기상청 제공

문화연예

2017년 대한민국 온천대축제 개최- 뜨겁게 놀래! 동래온천 올래?

10. 19.∼10. 22 동래온천 일원에서‘2017년 대한민국 온천대축제’개최, 동래읍성역사축제와 연계해 시너지 효과 ◈ 2007년부터 10년간 개최되어온 전국적인 대표 온천축제로 행정안전부 공개 모집을 통해 2017년 동래구 선정, 온천 관광객 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

[부산/문종덕기자] 부산시는 10월 19일부터 22일까지 동래온천 일원(호텔농심 광장 등)에서 ‘2017년 대한민국 온천대축제’가 열린다고 밝혔다. 

 

  올해 온천대축제는 ‘뜨겁게 놀래! 동래온천 올래?’를 캐치프라이즈로 용왕제 퍼레이드, 온천 주제관 운영, 온천 한방 체험, 스탬프랠리 이벤트 투어 등 40여개의 각종 공연과 체험행사 프로그램이 펼쳐진다. 

 

  대한민국 온천대축제는 온천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유도해 온천관광산업 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 도모를 위해 2007년 전국온천주간행사로 시작했으며, 2008년부터는 온천대축제로 그 이름을 바꿔 매년 개최하고 있다. 

 

  2017년 주 개최지로 선정된 동래구는 동래온천의 옛 명성을 되살리기 위해 지난 2009년에도 대한민국 온천대축제를 개최해 전국적으로 비상한 관심을 끈 바 있으며, 스파윤슬길 조성 등 인프라 구축으로 온천장 상권 활성화에 크게 기여했다. 

 

  축제기간 중 행정안전부, 한국관광공사, 온천협회, 온천학회 등 온천대축제 공동 협력기관과 함께 △온천발전 심포지엄 △전국 온천종사자 교육 △온천협회 이사회 등 온천산업의 발전과 활성화를 모색하는 활발한 학술·교육 활동도 실시될 예정이다. 특히 올해 23회째 맞고 있는 동래읍성역사축제가 같은 시기에 동래문화회관 일원에서 개최되어 일석이조의 즐거움을 누릴 수 있다. 

 

  또한 부산관광공사, 해운대구와 연계하여 ‘찾아가는 홍보관’ 차량을 운영하며, 행사장을 찾는 방문객의 교통 편의를 위해 부산역, 해운대구(노보텔호텔 앞)에서  동래구 행사장으로 무료 셔틀버스도 운영 할 계획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부산의 온천 관광 활성화를 위하여 다양한 온천 상품 및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개발하여 운영하고 있으며, 이번 온천대축제 개최를 계기로 과거 온천휴양 중심지로서의 부산 지역 온천의 옛 명성을 되살리고 온천 산업 발전의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축제 홈페이지( http://dongnaehotspring.com ),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koreahotspring ), 인스타그램( http://www.instagram.com/koreahotspring ) 등 SNS 참고


배너

산림청, 산불관계관 회의 개최...봄철 산불안전 최우선 추진
[한국방송/이두환기자]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27일 정부대전청사에서 산불피해가 집중되는 봄철(3~4월) 대형산불과 동시다발 산불에 총력 대응하기 위해 산불안전관계관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에는 전국 지역산불방지대책본부인 17개 시·도와 행정안전부·국방부·농림축산식품부·환경부·국립공원관리공단·한국전력공사 등 유관기관 담당자 100여 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민·관 합동 예방활동을 강화하고 불법소각에 의한 산불을 근절하기 위해 계도·단속강화 등 소각산불 방지대책을 집중 추진하기로 약속했다. 아울러 초동진화 강화를 위해 '골든타임제' 이행률을 높이고, 인접 시·군간 임차헬기와 유관기관 헬기를 적극 지원하기로 합의했다. 이날 김재현 산림청장은 "연초부터 전국적으로 건조특보가 지속되고 심각한 가뭄이 이어져 어느 해보다 봄철 대형산불 위험이 높은 상황"이라며 "각종 화재사고로 국민들의 우려가 높은 만큼 봄철 산불안전과 대형산불 방지에 최선을 다해달라."라고 말했다. 한편, 산림청은 3월 15일부터 4월 22일까지를 '대형산불 특별대책기간'으로 정하고 산불방지인력의 증원, 24시간 비상근무체계 전환 등 산불대응 태세를 강화한다. 특히 대형산불에 대비하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