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28 (수)

  • -동두천 2.9℃
  • -강릉 4.6℃
  • 연무서울 5.0℃
  • 흐림대전 5.4℃
  • 연무대구 5.8℃
  • 구름많음울산 7.3℃
  • 연무광주 8.5℃
  • 구름많음부산 8.1℃
  • -고창 4.0℃
  • 구름많음제주 10.5℃
  • -강화 2.5℃
  • -보은 1.8℃
  • -금산 1.2℃
  • -강진군 4.9℃
  • -경주시 2.6℃
  • -거제 6.1℃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국민과 함께 하는 육군, ‘지상군페스티벌 2017’ 개막

올해로 15번째…계룡대서 계룡군문화축제와 함께 12일까지

[한국방송/김한규기자] 매년 100만 명 이상의 관람객이 찾는 명품 축제로 자리 잡으며 관람객들에게 살아있는 안보교육의 장을 제공하고 있는 ‘지상군페스티벌 2017’이 8일 계룡대 비상활주로에서 막을 올렸다.

 

육군 주최로 올해로 15번째를 맞은 이 축제는 계룡시가 주최하는 계룡군문화축제와 함께 오는 12일까지 이어진다.

제15회 지상군페스티벌이 8일 충남 계룡대 비상활주로 일대에서 개막한 가운데 한 어린이가 모터사이클 퍼레이드를 하는 육군 헌병 기동대원들에게 손을 흔들고 있다. (사진=국방일보)
제15회 지상군페스티벌이 8일 충남 계룡대 비상활주로 일대에서 개막한 가운데 한 어린이가 모터사이클 퍼레이드를 하는 육군 헌병 기동대원들에게 손을 흔들고 있다. (사진=국방일보)

8일 오후 2시 열린 개막식에는 서주석 국방부 차관 등 군 관계자와 자녀를 동반한 관람객 등 1000여 명이 참석했다.

 

개막식에서는 북한의 목함지뢰 도발로 부상한 하재헌 중사와 김용우 육군참모총장, 최홍묵 계룡시장이 북을 치며 개막을 알렸다. 또 태권도·특공무술 시범, 군악대·의장대 공연, 에어쇼, 연예인 출신 병사 공연과 게릴라데이트, 부대별 동아리 공연 등이 이어졌다.

 

육군은 행사장에 헬기·전차·장갑차·자주포 등 최신예 전투장비를 전시했다.

 

관람객들은 최첨단 무기체계의 시뮬레이터를 직접 조작해 보기도 하고 비상활주로에 전시된 전차·장갑차·자주포·헬기 등 각종 전투장비에 탑승해 내부를 둘러보는 등 평소 접하기 어려운 육군의 첨단 무기를 관람하고 병영생활도 체험했다.

지상군페스티벌 개막식에 참석한 서주석 국방부 차관, 김용우 육군참모총장, 최홍묵 계룡시장(가운뎃줄 왼쪽부터)이 국민의례를 하고 있다. (사진=국방일보)
지상군페스티벌 개막식에 참석한 서주석 국방부 차관, 김용우 육군참모총장, 최홍묵 계룡시장(가운뎃줄 왼쪽부터)이 국민의례를 하고 있다. (사진=국방일보)

지상군페스티벌 시범공연 중 육군 특전사 장병들이 불꽃 링을 통과하는 낙법 시범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국방일보)
지상군페스티벌 시범공연 중 육군 특전사 장병들이 불꽃 링을 통과하는 낙법 시범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국방일보)

또 기동시범장에서는 우리 육군과 미군이 함께하는 고공 강하, 전차 기동 등의 시범이 펼쳐졌고, 비상활주로 주 공연장에서는 의장대 시범과 각종 공연이 이어졌다.

 

이외에도 육군프라모델경진대회(아미어처), 육군 전투식량·병영 체험, 계룡대 투어, 육군 레인저 체험, 드론 비행 체험 등 즐길 거리도 풍성하게 펼쳐지고 있다.

 

육군지상군페스티벌기획단 관계자는 “지상군페스티벌은 세계 최대 규모의 군 문화 축제”라며 “올해도 전시·공연 등 5개 분야에서 44개 프로그램이 다양하게 선보이는 만큼 많은 국민이 찾아와 대한민국을 수호하는 강군 육군의 면모를 체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산림청, 산불관계관 회의 개최...봄철 산불안전 최우선 추진
[한국방송/이두환기자]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27일 정부대전청사에서 산불피해가 집중되는 봄철(3~4월) 대형산불과 동시다발 산불에 총력 대응하기 위해 산불안전관계관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에는 전국 지역산불방지대책본부인 17개 시·도와 행정안전부·국방부·농림축산식품부·환경부·국립공원관리공단·한국전력공사 등 유관기관 담당자 100여 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민·관 합동 예방활동을 강화하고 불법소각에 의한 산불을 근절하기 위해 계도·단속강화 등 소각산불 방지대책을 집중 추진하기로 약속했다. 아울러 초동진화 강화를 위해 '골든타임제' 이행률을 높이고, 인접 시·군간 임차헬기와 유관기관 헬기를 적극 지원하기로 합의했다. 이날 김재현 산림청장은 "연초부터 전국적으로 건조특보가 지속되고 심각한 가뭄이 이어져 어느 해보다 봄철 대형산불 위험이 높은 상황"이라며 "각종 화재사고로 국민들의 우려가 높은 만큼 봄철 산불안전과 대형산불 방지에 최선을 다해달라."라고 말했다. 한편, 산림청은 3월 15일부터 4월 22일까지를 '대형산불 특별대책기간'으로 정하고 산불방지인력의 증원, 24시간 비상근무체계 전환 등 산불대응 태세를 강화한다. 특히 대형산불에 대비하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