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01 (목)

  • -동두천 1.7℃
  • -강릉 2.4℃
  • 서울 3.0℃
  • 대전 3.7℃
  • 구름많음대구 6.2℃
  • 맑음울산 7.8℃
  • 광주 4.9℃
  • 맑음부산 7.0℃
  • -고창 4.8℃
  • 박무제주 10.0℃
  • -강화 2.7℃
  • -보은 3.3℃
  • -금산 2.9℃
  • -강진군 6.6℃
  • -경주시 7.3℃
  • -거제 5.4℃
기상청 제공

기업

럭셔리 크루즈 '실버쉐도우호' 올해 인천항 첫 입항

올 7월 이후 처음으로 인천항을 찾은 크루즈에 IPA 환영행사 추진

   

    

     [인천/이광일기자] 인천항만공사  (사장 남봉현)는 지난 2일 한--일을 여행하는 플라이 앤 크루즈(Fly&Cruise)인 럭셔리 크루즈실버쉐도우호가 인천항 내항에 올해 처음으로 입항한다고 밝혔다.

 

   

    인천항만공사(IPA)에 따르면, 최근 사드배치에 따른 중국의 금한령으로 인해 중국발 크루즈가 대거 취소된 가운데 인천항에 입항하는 실버쉐도우(Silver Shadow)호는 모나코에 본사를 두고 있는 실버씨크루즈사의 대표적인 세계일주 크루즈선이다.

 

    실버쉐도우호는 28천톤급, 승객정원 382, 승무원정원 295, 길이 186m의 소형 럭셔리 크루즈선이다. 크루즈선에 탑승한 승객은 약 330명으로, 승객 구성은 주로 미국유럽인이다.

 

    IPA는 실버쉐도우호가 2010년 인천항에 처음 입항한 이래 지금까지 총 6회 인천항을 찾았으며, 가장 최근에 인천항에 입항한 것은 지난해 10월이라고 설명했다.

 

      IPA는 실버쉐도우호의 입출항시 내항 1부두에서 현악 4중주단의 공연을 열고 승객들이 인천항에 대해 좋은 추억을 가질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지난 달 22일 일본 도쿄를 출항한 실버쉐도우호는 지난 달 30일 중국 톈진을 거쳐 2일 오전 8시 인천항에 도착한다. 시내관광을 마친 승객들을 태우고 당일 오후 430분에 중국 상하이를 향해 출발하는 실버쉐도우호는 6일 일본 이시가키지마에서 항해를 마치게 된다.   

 

      IPA 남봉현 사장은 이번에 입항한 실버쉐도우호와 같은 월드크루즈가 인천에 더 많이 입항할 수 있도록 마케팅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패럴림픽 실무회담…북한 대표단·선수단 참가 합의
[한국방송/이광일기자] 남북은 27일 판문점 북측 지역 통일각에서 ‘평창 동계패럴림픽대회 실무회담’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통일부에 따르면 실무회담에는 이주태 통일부 교류협력국장을 수석대표로 하는 우리측 대표단 3명과 황충성 조국평화통일위원회 부장을 단장으로 하는 북측 대표단 3명이 참석했다. 이주태 통일부 교류협력국장(가운데)을 단장으로 하는 통일부 대표단이 평창패럴림픽 북측 참가와 관련한 실무회담을 위해 27일 오전 서울 남북회담본부에서 판문점으로 출발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이날 접촉에서 남북은 지난 1월 9일 남북고위급회담과 17일 실무회담에서 합의한 평창 동계 패럴림픽 대회 북한 참가와 관련한 구체적인 사안들을 합의했다. 먼저 북측은 평창 동계패럴림픽대회에 장애인올림픽위원회 대표단과 선수단을 파견하기로 했다. 또한 북측 장애인올림픽위원회 대표단과 선수단은 경의선 육로를 이용하여 왕래하기로 했다. 북측 대표단과 선수단은 내달 7일 남측으로 이동하고, 귀환은 양측간 합의에 따라 편리한 시기에 하기로 했다. 북측 대표단은 남측의 안내와 질서에 따르며 남측은 북측 대표단의 편의를 보장하기로 했다. 아울러 북측의 평창 동계패럴림픽 대회 참가와 관련한 구체적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