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18 (일)

  • -동두천 10.1℃
  • -강릉 11.0℃
  • 연무서울 10.6℃
  • 연무대전 9.8℃
  • 구름많음대구 13.4℃
  • 구름많음울산 16.8℃
  • 흐림광주 14.4℃
  • 구름많음부산 14.9℃
  • -고창 12.1℃
  • 흐림제주 19.8℃
  • -강화 9.0℃
  • -보은 11.1℃
  • -금산 10.9℃
  • -강진군 13.1℃
  • -경주시 17.7℃
  • -거제 12.5℃
기상청 제공

경제

조달청장, 한 - 조지아 전자조달협력 업무협약(MOU)

조달청장, 한 - 조지아 전자조달협력 업무협약(MOU) 체결
아·태 공공조달 네트워크 총회서 ‘협력분야 확대’ 기조연설도

[한국방송/최동민기자] 박춘섭 조달청장은 10월 4일<현지시간> 레반 레즈매즈 조지아 조달청장과 공공조달 상호 협력확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날 업무협약은 조지아의 전자조달 고도화지원과 조달제도 운영 전수를 위한 교류 및 상호 조달시장 참여를 위한 조달기관 협력 등을 주요내용으로 하고 있다.

 

이에 앞서 박 청장은 10월 3일 조지아 트빌리시에서 열린 ‘제3차 아시아·태평양 전자조달 네트워크*’ 총회에 참석, 기조연설에서 아태지역 조달분야 협력 확대를 제안했다.

 

* 2015년부터 3년간 아·태지역의 전자조달 확산을 위해 조달청과 아시아개발은행(ADB)이 공동으로 설립. ADB 회원국 60여개 국가가 참여하고 있음(‘15.10. 필리핀 설립총회, ’16.10. 서울총회 개최)
 
박 청장은 이날 기조연설을 통해 “한국의 우수한 전자조달운영 경험이 아태지역에 확산되도록 노력하겠다”면서 아시아?태평양 전자조달 네트워크의 협력 범위를 기존의 전자조달을 넘어 공공조달로 확대시킬 것을 제안했다.

 

한편, 박 청장은 지난 10월 1일부터 4일 동안 아태전자조달네트워크 총회와 한-조지아 전자조달협력 등 해외활동을 마치고 10월5일 귀국했다.
 


배너

강경화 외교부 장관, 방미 계기「고노」일본 외무대신과 회담
[한국방송/이용진기자] 미국을 방문중인 강경화 외교장관은 3.17(토) 오전 워싱턴 D.C.에서「고노 타로(河野 太郞)」 일본 외무대신과 한일 외교장관회담을 개최하고, △북한․북핵문제 △한일 관계를 중심으로 상호 관심사에 대해 충실한 의견교환을 가졌다. 양 장관은 남북, 북미 정상회담 추진 등 최근 한반도 상황의 급진전이 북핵 문제의 근본적 해결과 한반도의 항구적 평화 정착에 중요한 전기가 될 것이라는데 인식을 같이 하고, 이를 위해 한일, 한미일간 긴밀한 협력과 소통을 더욱 강화해 나가기로 하였다. 강 장관은 최근 일측이 북일 관계 개선 의지 등 한반도 및 역내 평화를 위한 긍정적 메시지를 발신하고 있음을 평가하고, 평창 올림픽 계기로 조성된 소중한 대화의 모멘텀을 함께 지속 강화시켜 나가자고 하였다. 고노 대신은 한반도 비핵화를 위한 우리 정부의 적극적 노력을 평가하고, 남북 관계의 진전에 따라 일본인 납치자 문제를 포함한 북일간의 현안도 해결되어나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하였다. 양 장관은 한일관계의 미래지향적 발전을 위해 다양한 레벨에서의 소통을 강화하여 양국간 협력을 강화하기로 하였다. 한일중 정상회의 조기 개최를 위해 긴밀히 협력하기로 하였으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