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2 (수)

  • 구름많음동두천 26.8℃
  • 맑음강릉 30.8℃
  • 구름조금서울 28.7℃
  • 맑음대전 32.5℃
  • 구름많음대구 34.1℃
  • 구름많음울산 26.7℃
  • 구름조금광주 31.2℃
  • 구름많음부산 25.4℃
  • 맑음고창 26.6℃
  • 맑음제주 25.2℃
  • 구름많음강화 24.0℃
  • 맑음보은 31.6℃
  • 맑음금산 30.4℃
  • 구름많음강진군 29.9℃
  • 맑음경주시 32.6℃
  • 구름많음거제 25.0℃
기상청 제공

국회

조원진 대표, “손흥민은 대한민국의 진정한 히어로다”

우리공화당 23일, ‘세계 최고 득점왕 보유국’축하
“좌우, 지역, 세대를 통합하는 진정한 영웅”의미 해석

URL복사

[한국방송/최동민기자] 우리공화당이 세계 최고의 축구리그로 평가받는 영국의 프리미어리그에서 아시아인 최초로 득점왕에 등극한 손흥민 선수에게 축하의 인사를 전했다.

 

우리공화당 조원진 대표는 23일(월) 보도자료를 내고 “손흥민 선수가 해냈다. 스스로 세계 최고의 영국의 프리미어리그에서 아시아인 최초로 득점왕이 되었다. 마지막 경기에서 멀티골(2골)로 무려 23골을 넣었다”면서 “토트넘도 챔피언스리그에 진출하고 손흥민 선수도 득점왕이 되었다. 시원하고 뿌듯한 쾌보다. 너무나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조원진 대표는 “손흥민 선수의 프리미어리그 득점왕 등극은 자신의 어릴 적 꿈을 마침내 이룬 가슴 뭉클한 기록이며 전세계인의 기록이 될 것”이라면서 “손흥민의 환상적인 골과 업적 앞에서 좌파와 우파, 전라도와 경상도, 젊은 세대와 기성세대간의 갈등은 아무런 의미가 없다. 손흥민 선수는 이시대의 대한민국 국민을 통합하는 진정한 영웅이라고 해도 손색이 없다”고 평가했다.

 

이어 조원진 대표는 “손흥민 선수는 누구보다 자신의 클럽인 토트넘을 사랑하였고 토트넘의 성공을 위해 자신을 희생할 줄 알았으며 자신의 팬들에게는 아낌없는 사랑을 나눠주었다”면서 “한없이 겸손하고 한없이 사랑스럽고 한없이 자랑스러운 손흥민 선수가 대한민국 선수라는 점에서 대한민국은 세계 최고의 득점왕 보유국”이라고 찬사를 보냈다.

 

또한 조원진 대표는 “이제 대한민국 정치도 손흥민 선수의 리더십을 연구하고 배워야 한다”면서 “거짓과 증오 그리고 가짜뉴스와 선동같은 이시대의 적들을 청산하고 손흥민 선수처럼 실력과 환한 미소로 국민들께 꿈과 희망을 드리는 능력있는 정치의 시대를 열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조원진 대표는 “현재 손흥민 선수는 영국 프리미어리그에서 93골을 넣었고 역대 득점 순위가 무려 38위에 해당한다. 손흥민 선수는 월드클래스를 넘어 레전드의 역사를 쓰고 있다”면서 “코로나로 어려운 시기를 겪고 있는 대한민국 국민께 기쁨과 행복 그리고 희망을 선물해 준 손흥민 선수에게 진심으로 고맙다는 말을 하고 싶다”고 말했다.



종합뉴스

더보기
2025년부터 홍콩 대입시험에 한국어 포함…토픽성적 활용
[한국방송/최동민기자] 2025년부터 홍콩 대입시험 제2외국어 영역에 한국어 과목이 포함된다. 또 해당 과목의 대입시험 성적으로 한국어능력시험(TOPIK) 성적이 처음으로 공식 활용된다. 교육부와 주홍콩대한민국총영사관은 홍콩 대입시험 제2외국어 영역에 한국어능력시험 성적 활용을 위해 국립국제교육원과 홍콩시험평가국이 양해각서를 체결한다고 22일 밝혔다. 홍콩 대입시험은 우리나라의 대학수학능력시험에 해당된다. 홍콩시험평가국은 대학수학능력시험 등을 운영하는 홍콩의 공공평가기관으로, 우리나라 한국교육과정평가원과 유사하다. 홍콩시험평가국은 오는 2025년부터 홍콩 대입시험 제2외국어 영역에 한국어 과목 신설을 확정했다. 해당 과목의 대입시험 성적으로 한국어능력시험 성적을 공식 활용하기로 했다. 이는 한국어능력시험을 국외 대입시험에 활용하는 첫 사례로, 향후 한국어를 정규과목으로 채택한 국가에서 한국어능력시험을 대입 등에 더욱 많이 활용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어능력시험은 한국어가 모국어가 아닌 재외동포와 외국인의 한국어 사용 능력을 평가하는 시험이다. 한국어를 대학입학시험 과목으로 채택한 국가는 일본·베트남·태국·스리랑카·우즈베키스탄·프랑스·호주·뉴질랜드 등 8개국이

배너